4월 20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뉴스 2017.04.20 19:42 조회 수 : 15

032717aa.jpg

 

오늘의 주요 뉴습니다.

 

-한국 대통령 선출을 위한 재외선거가 코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뉴욕총영사관 관할지역에서 다음주 화요일부터 엿새 동안 시행되는데요, 본사 뉴욕라디오 코리아는 어제(수요일)에 이어 앞으로 한국 대선후보 토론회를 생중계할 예정입니다.

 

-최근 미국 전역에 반이민정서가 확산되면서, 이민자를 대상으로 한 증오범죄와 각종 차별행위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민자라고 해서 무조건 차별의 ‘피해자’인 것은 아닙니다. 비이민자에 대한 역차별 행위 또한 엄연히 불법인만큼, 한인 등 이민자 사회에 주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어제(19일) 한인 타운 한복판인 플러싱 노던 162가에서 대낮 강도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용의자 2,30대 히스패닉 남성 두명으로 경찰은 사진을 공개하고 이들을 쫓고 있습니다.

 

-뉴욕일원에서 기프트 카드 사기가 급증해 소비자들의 주의가 필요합니다. 뉴욕주검찰은 주로 노인들의 피해사례가 이어지고 있다며, 예방 방법을 공개했습니다.

 

-스튜어드 래브너(Stuart Rabner) 뉴저지주 대법원장이 어제(지난 수요일), 존 켈리 연방국토안보부 장관에게  이민자 단속 항의 서한을 보냈습니다. 지난 달 뉴저지에서, 이민자 2명이 법정에 출두했다가 이민단속요원에 체포된 것을 항의하기 위해서입니다.

 

-앞으로는 뉴욕시 학교에서 총기를 가지고 오는 행위나, 심각한 폭력을 행사하는 경우가 아니면 학생들에게 정학을 내리는 것이 전면 금지됩니다. 교육계에서는 이러한 징계 완화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뉴욕시 최초로 홈리스 소녀들을 위한 걸스카웃이 생겼습니다. 퀸즈 롱아일랜드시티 셸터에 거주 중인 홈리스 가정의 소녀 22명은 홈리스를 위한 걸스카웃 첫 번째 단원으로 활동하게 됐습니다.

 

-프랑스 대선이 사흘 앞으로 다가온 현지시간20일 저녁 파리의 샹젤리제 거리에서 경찰과 총을 든 테러 용의자 사이에 총격전이 벌어져 경찰관 1명과 용의자가 숨졌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의 대표 공약인 '트럼프케어'(AHCA) 입법을 재추진합니다. 지난달 말 하원의 표결 시도가 좌절된 지 약 한 달 만입니다.

 

-중국 정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시진핑(習近平) 국가 주석과의 한반도 관련 대화 내용을 전한 인터뷰에서 '한국은 중국의 일부였다'고 말한 데 대해 "한국 국민이 걱정할 필요는 없다"면서도 명확한 입장 표명은 피했습니다. 이는 미·중 최고 지도자간의 대화 내용이라는 점에서 중국이 극도로 조심스런 입장을 보인 것으로, 중국 정부가 한국 정부에는 오해할 필요가 없다며 보다 구체적인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미국의 한국산 철강 '때리기'가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잇달아 예비판정 때보다 높은 수준의 반덤핑 최종관세를 매긴 데 이어 더 강도 높은 수입규제를 예고하며 우리 철강업계를 전방위 압박하고 있습니다.

 

- 지난 2015년 와잇스톤에서 중국계 소녀의 얼굴을 흉기로 그은 30대 남성이, 지난 수요일 퀸즈 고등법원에서 재판을 받았습니다. 리처드 브라운 퀸즈 검사장은 ‘가증스러운 범죄 때문에 어린 피해자가 육체적 정신적 상처를 받았다’고 처벌을 강력히 주장했습니다.

 

-렌트가이드라인 위원회의 예비 투표를 앞두고, 뉴욕시내 집주인들이 렌트 안정 아파트 임대료를 최대 8% 인상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이들은 목요일 위원회에 제안서를 제출했습니다.

 

-한인들도 많이 거주하는 퀸즈 와잇스톤 주민들이, 불법안마업소 퇴치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와잇스톤 주민회(We Love Whitestone Civic Association)에서는 지난 화요일 회의를 갖고, 불법안마업소에 대한 단속강화를 주장했습니다.

 

-뉴욕시 공립학교 영재프로그램에 대한 접근성 확대가 논의되고 있습니다. 시의회 교육위원회는 지난 수요일 공청회를 갖고, 새로운 교육관련 방안에 대해 토론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877 뉴욕시내 톨게이트 미납통행료 회수 안돼. 이지패스 사용자 벌금 폭탄 논란 file 2017.11.21 15
1876 뉴욕시 주택공사 납페인트 논란 이어져 file 2017.11.21 9
1875 11월 21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트럼프 탄핵 청원서 제출, 뉴욕출신 탐 스테이어 넥스트젠 클라이미트 회장 *퀸즈 주택부담 북미서 가장 커*뉴욕시 연말 관광성수기 손님맞이 나서) file 2017.11.21 7
1874 뉴욕주, 마약성 진통제 펜타닐 중독 퇴치 캠페인 발족 file 2017.11.21 11
1873 11월 21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21 7
1872 미국 최대 명절 땡스기빙데이 이번 주. 뉴욕시 퍼레이드 준비 완료 file 2017.11.20 27
1871 뉴욕주 사설 관광버스 단속. 뉴욕시에서만 버스기사 60명 자격정지 file 2017.11.20 17
1870 연방정부 푸드스탬프 예산 삭감, 뉴욕시 지난 4년간 7억7천만달러 손실 file 2017.11.20 16
1869 대중교통 시민단체, "뉴욕시 지하철 문제 앤드루 쿠오모 주지사 책임" file 2017.11.20 15
1868 11월 20일 뉴욕일원 로컬뉴스(*기프트카드 이용약관 주의당부*퀸즈 우편물배달원 위장 3인조 강도*1930년대 빈티지 열차 특별운행) 2017.11.20 16
1867 11월 20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20 15
1866 11월 셋째주 금주의 주요 뉴스 file 2017.11.17 28
1865 뉴욕시 3/4분기 경제성장률 3.6%. 신규 일자리 절반은 저임금 file 2017.11.17 19
1864 11월 17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저지 한인사회 버겐아카데미 교사 한인 인종차별 발언 비판*‘제5회 노인가정을 위한 제설 프로그램’자원봉사자 모집*뉴욕시 연말 맞아 다양한 볼거리) file 2017.11.17 36
1863 본격 연말 휴가철. 뉴욕주 고속도로 정보앱 출시 file 2017.11.17 25
1862 11월 17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17 26
1861 배송지연으로 마감일 놓친 DACA 갱신신청서 재접수 file 2017.11.16 35
1860 동절기 앞두고 화재 빈발. 각 가정 화재경보장치 점검해야 file 2017.11.16 26
1859 연방하원 공화당 세제개혁안 통과 file 2017.11.16 29
1858 11월 16일 뉴욕일원 로컬뉴스(*엘리자베스 크라울리 뉴욕시의원 패배 공식화*낫소카운티 스쿨버스 노조 근무 재개*비전케어 USA 무료안과검진) file 2017.11.16 3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