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018adfdddsdsdd.jpg

 

<앵커>최근 퀸즈 노던블러바드가 죽음의 도로란 오명을 쓰고 있습니다. 지난해부터 사망사고가 이어졌기 때문인데, 오늘(10일)뉴욕시 교통국과 경찰은 노던블러바드 안전대책을 공개했습니다. 보도에 최동한 기잡니다.

 

<리포트>

뉴욕시 교통국 DOT가 노던 블러바드 안전대책을 발표했습니다.

 

DOT와 NYPD는 이번 가을 가시성과 안전성을 높이도록 도로를 재설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노던블러바드는 잇따른 사망사고로 제 2의 죽음의 도로란 오명을 쓰고 있습니다. 지난 해 6명 올해 4명 등 10명이 사망했습니다. 퀸즈 블러바드가 한때 죽음의 도로로 불렸으나, 도로 개선 사업 후 사고가 감소했습니다.

 

DOT 폴리 트로텐버그 국장은 “도로 중간에 보행섬 설치, 보행자 신호 확대 조정, 감속 표지판 가독성 강화, 횡단 보도 개선 등 의 작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이번 주부터 NYPD는 노던블러바드 11마일 구간 단속과 예방활동을 강화합니다.

 

한인 밀집지역 109와 111경찰서와 108, 114, 115 경찰서 관할 구역이 대상입니다.

 

안전속도 유지, 보행자 양보 위반 등을 집중 단속합니다.

 

DOT는 도로 개선책에 주민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15일과 22일 그리고 29일 3차례 공청회를 개최합니다.

 

한편, DOT는 지난 2014년 이후 노던블러바드 일부 구간 안전 대책을 강화했다고 밝혔습니다.

 

62가부터 102가 사이 교차로 개선과 지난 해 105가에서 114가 사이 보행섬 건설 그리고 110가와 111가 횡단보도 개선 등 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 뉴스, 최동한입니다.

 

2018년 10월 10일 저녁 뉴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977 12월 둘째주 금주의 주요 뉴스 file 2018.12.14 14
4976 뉴욕 수산물 가짜표기 만연, 주 검찰 1/4이상 가짜 적발 file 2018.12.14 6
4975 미주 한국어재단 AP 한국어 채택 추진위 발족 file 2018.12.14 12
4974 뉴욕시 특목고 개혁안 관련 아시안 학부모들 시장과 교육감 소송 file 2018.12.14 7
4973 뉴욕시 학부모, “스쿨버스 성희롱 은폐” 교육청 제소 file 2018.12.14 7
4972 뉴욕시 일자리 수 신기록, 절반 이상 저임금 일자리 file 2018.12.14 5
4971 12월 14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비트코인 요구 폭탄 위협 이메일 주의, *대장 내시경 만화 보고 쉽게 준비하세요, *웨체스터서 미성년자 성매매 시킨 남성 19명 기소) file 2018.12.14 7
4970 영화 '스윙키즈 SWING KIDS'북미 동시 개봉 file 2018.12.14 17
4969 12월 14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12.14 8
4968 맨해튼 한인타운 거리 위생문제, 한인상권 시당국 관계자 실태조사 file 2018.12.13 24
4967 1월 영주권문호, 취업이민 1순위 우선일자 이어져, 가족이민 전부문 소폭 진전 file 2018.12.13 12
4966 MTA 2019년 예산에 요금인상분 포함. 주민 반대 여전 file 2018.12.13 10
4965 2019년 오바마케어 가입 마감 이번 주 토요일 file 2018.12.13 21
4964 12월 13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브롱스 과학고 폭탄 위협으로 전교생 긴급 대피 *서니사이드 상가 화재로 12명 부상 *낫소카운티 재산세 재평가 공청회에 주민 6백 명 몰려 *델몬트 사 옥수수 통조림 리콜) file 2018.12.13 15
4963 NY 검찰, “납 성분 장난감 판매” 타겟 월마트 제소 file 2018.12.13 9
4962 뉴욕시 전철 타기 겁난다, 각종 증오 범죄 잇따라 file 2018.12.13 16
4961 美 병원협회 이민사회 건강 프로젝트 HC2, 홀리네임 병원 NJ서 유일 file 2018.12.13 7
4960 12월 13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12.13 13
4959 뉴욕시의회 아마존 제2본사 첫 공청회 시작 file 2018.12.12 17
4958 레티샤 제임스, "검찰총장 취임 후 트럼프 일가 전면 조사할 것" file 2018.12.12 1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