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뉴욕시 시영아파트 납페인트 문제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당초 납페인트 위험군 규모가 5만 가구라고 했던 것과 달리, 빌 드블라지오 시장은 13만 가구가 조사 대상이라고 말했습니다. 시당국은 시영아파트 납문제 해결을 위해, 예산 8천만 달러의 프로그램을 준비 중입니다. 이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빌 드블라지오 시장은 월요일 NY1과의 인터뷰에서, 납페인트 위험이 잠재된 시영아파트 유닛이 13만 개라고 말했습니다. 전체 시영아파트 17만5천 가구 가운데 무려 74%입니다.

 

{녹취}

 

시장은 지난해 11월 기자회견에서, “납성분 위험 가능성이 있는 시영아파트는 5만 개 정도”라고 말했습니다. 3배 가까이 늘어난 겁니다. 다만 테스트를 거치지 않은 아파트 유닛 4만5천 개는 납성분 검사를 받았거나, 납페인트 사용이 금지된 1978년 이후에 지어진 것이라고 시장은 덧붙였습니다.

 

드 블라지오 시장은 뉴욕시 납 중독은 2005년 이후 90% 하락했다며, 시영아파트 납문제 해결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우선 예산 8천만 달러를 들여 시영아파트 모든 유닛을 대상으로 납페인트를 검사합니다. 또한 혈중 납농도가 5마이크로그램 이상 검출된 경우, 시당국에서 주택 인스팩션을 시작합니다. 시정부가 운영하는 공공주택은 물론 일반주택도 대상에 포함됩니다.

 

{녹취}

 

시영아파트 납페인트 테스트 및 개선 작업은 올해 말 시작돼 2년이 걸릴 걸로 예상됩니다. 테스트 만으로도 8천만 달러 이상의 비용이 발생할 전망이며, 수리완료와 납중독 아동에 대한 의료지원 비용 등은 아직 추정치조차 없는 형편입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321 9월 셋째 주 금주의 주요뉴스 file 2018.09.21 21
4320 플러싱 소재 데이케어센터 50대 여성 직원, 신생아 3명 성인 2명 대상 칼부림 file 2018.09.21 31
4319 버겐카운티 셰리프국 마이클 사우디노 국장 인종차별 발언 공개 후 사퇴 압박 file 2018.09.21 13
4318 플러싱 유니온 스트릿 루즈벨트 애비뉴 상가 4곳 하룻밤새 한꺼번에 털려 file 2018.09.21 11
4317 뉴욕한인뷰티서플라이협회 16대 집행부 중점사업 공동구매, 차세대 위원회 구성 file 2018.09.21 11
4316 뉴욕시 스쿨버스 책임자 해임 file 2018.09.21 11
4315 “아시안만 없어서” 맥도날드 포스터 만든 아시안 학생들 $25K씩 file 2018.09.21 17
4314 9월 21일 뉴욕일원 로컬뉴스 (*아스토리아서 “삼각관계의 비극”, 2명 사망 1명 중상, *학생에게 투자 많이 한 NJ 학군 TOP50, 버겐카운티 8곳, *시라큐스서 장례식 중에 총격 사건 발생, 5명 부상) file 2018.09.21 11
4313 퀸즈 자메이카에 100% 서민임대 아파트 착공 file 2018.09.21 11
4312 스미소니언 매거진의 연례 '박물관의 날' - 22일 하루 일부 박물관 무료 입장 file 2018.09.21 12
4311 9월 21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9.21 13
4310 추석 앞두고 한인상권 마케팅 이모저모 file 2018.09.20 30
4309 뉴욕주 검찰 학자금 대출 업체 9곳 대표 2명 사기 혐의로 소송, 수천명 피해 file 2018.09.20 19
4308 주간 뉴저지 타운 소식 file 2018.09.20 18
4307 스태튼 아일랜드 아시안 업소 강도 피해. 용의자 한인 추정 file 2018.09.20 28
4306 뉴저지트랜짓 다음달부터 열차편 18개 운행 축소. 석달간 요금 10% 할인 file 2018.09.20 16
4305 9월 20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저지 출신 한인 입양인 해군병사 대서양 복무 중 사고사 *뉴저지 최저임금 15달러 연내 통과 어려울 듯 *MTA 노인 및 장애인용 ‘성중립성’ 메트로카드 제공 *뉴욕시 독신 성인 홈리스 숫자 거의 매달 증가 중) file 2018.09.20 20
4304 뉴욕 민주평통, 해외 통일 아카데미 다음 달 5주 코스 추진 file 2018.09.20 13
4303 NYT, “육군, 매브니 군인 추방 근거 찾는 중” file 2018.09.20 16
4302 불황 준비 기금 바닥인 NJ, 다음 불황 때 ‘매우 취약’ file 2018.09.20 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