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뉴욕시 아시안의 비만 인구가 타 인종과 비교했을 때 지난 10년 새에 가장 많이 늘었습니다. 육류 소비가 큰데 반해, 오랜 시간 노동과 차량 이용 등으로 운동량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비만 환자는 당뇨병에 걸릴 확률도 높아 조심해야 합니다. 차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뉴욕시 아시안 비만인구의 증가폭이 타인종에 비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0일 화요일 공개된 뉴욕의과대학(NYU School of Medicine)과 뉴욕시 보건국의 공동연구에 따르면, 아시안 비만인구의 증가 폭은 2004년 20.1%에서 2014년(2013-14) 29.2%로 늘었습니다. 타 인종과 비교했을 때 가장 큰 증가 폭을 보였습니다.

 

한인사회에서도 비만이 심각한 건강 문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뉴욕한인봉사센터KCS의 김순식 프로그램 디렉터는 “미국 내 육류 가격이 저렴해 고기 문화를 많이 즐긴다”며, “육류 소비의 증가로 칼로리 섭취량이 늘어났지만 운동량이 부족해 비만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운동량이 부족한 것은 차량 운전에 기인한 것도 있지만, 하루 여덟 시간 이상을 일하는 이민자들이 많아 레저나 산책, 운동 등을 꾸준히 하지 못하는 탓도 있다고 전했습니다.

 

{녹취}

 

김 디렉터는 가장 기본적이면서도 중요한 “적정한 식습관과 운동”을 강조했습니다. 콜라나 사이다 등 청량 음료를 비롯해 버블티나 생크림이 가득 올려진 커피 등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한국 전통 음료는 살이 찌지 않을 것이라는 건 잘못된 생각이라며 수정과나 식혜도 조심하라고 덧붙였습니다.

 

{녹취}

 

비만 환자의 경우 당뇨에 걸릴 확률이 높아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 지난 10년 간 뉴욕시민의 당뇨병 발병률은 13%에서 16%로 증가했고, 그 중 아시안의 발병률이 가장 높습니다.

 

뉴욕 라디오 코리아 뉴스, 차승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322 2018 가을 네일앤스파쇼, 신제품, 업체 다양해져 file 2018.09.23 13
4321 9월 셋째 주 금주의 주요뉴스 file 2018.09.21 25
4320 플러싱 소재 데이케어센터 50대 여성 직원, 신생아 3명 성인 2명 대상 칼부림 file 2018.09.21 36
4319 버겐카운티 셰리프국 마이클 사우디노 국장 인종차별 발언 공개 후 사퇴 압박 file 2018.09.21 16
4318 플러싱 유니온 스트릿 루즈벨트 애비뉴 상가 4곳 하룻밤새 한꺼번에 털려 file 2018.09.21 15
4317 뉴욕한인뷰티서플라이협회 16대 집행부 중점사업 공동구매, 차세대 위원회 구성 file 2018.09.21 17
4316 뉴욕시 스쿨버스 책임자 해임 file 2018.09.21 15
4315 “아시안만 없어서” 맥도날드 포스터 만든 아시안 학생들 $25K씩 file 2018.09.21 26
4314 9월 21일 뉴욕일원 로컬뉴스 (*아스토리아서 “삼각관계의 비극”, 2명 사망 1명 중상, *학생에게 투자 많이 한 NJ 학군 TOP50, 버겐카운티 8곳, *시라큐스서 장례식 중에 총격 사건 발생, 5명 부상) file 2018.09.21 17
4313 퀸즈 자메이카에 100% 서민임대 아파트 착공 file 2018.09.21 15
4312 스미소니언 매거진의 연례 '박물관의 날' - 22일 하루 일부 박물관 무료 입장 file 2018.09.21 13
4311 9월 21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9.21 14
4310 추석 앞두고 한인상권 마케팅 이모저모 file 2018.09.20 33
4309 뉴욕주 검찰 학자금 대출 업체 9곳 대표 2명 사기 혐의로 소송, 수천명 피해 file 2018.09.20 22
4308 주간 뉴저지 타운 소식 file 2018.09.20 19
4307 스태튼 아일랜드 아시안 업소 강도 피해. 용의자 한인 추정 file 2018.09.20 31
4306 뉴저지트랜짓 다음달부터 열차편 18개 운행 축소. 석달간 요금 10% 할인 file 2018.09.20 16
4305 9월 20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저지 출신 한인 입양인 해군병사 대서양 복무 중 사고사 *뉴저지 최저임금 15달러 연내 통과 어려울 듯 *MTA 노인 및 장애인용 ‘성중립성’ 메트로카드 제공 *뉴욕시 독신 성인 홈리스 숫자 거의 매달 증가 중) file 2018.09.20 20
4304 뉴욕 민주평통, 해외 통일 아카데미 다음 달 5주 코스 추진 file 2018.09.20 13
4303 NYT, “육군, 매브니 군인 추방 근거 찾는 중” file 2018.09.20 1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