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1617ddHXRGF.jpg

 

<앵커>트럼프 행정부 출범 이후, 연방정부의 반이민 정책이 빠르게 이어지고 있습니다. 취업이민에 이어 가족이민의 문도 좁아지게 됐습니다. 앞으로는 시민권자와 결혼한 이민자가 입국비자나 영주권을 취득할 때도, 이민당국의 심사가 한층 까다로워질 전망입니다. 이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연방상원 사법위원회(judiciary committee senate)는 15일인 수요일 관련 청문회를 열고, 약혼자 비자(K-1)와 시민권자 배우자의 영주권 신청에 대한 관리감독 강화를 주문했습니다.

이날 청문회에는 연방이민서비스국(USCIS)의 그렉 네바노(Greg Nevano) 부국장을 포함해 이민업무 담당관 네 명이 출석했습니다. 또한 영주권을 노리고 접근한 이민자와 결혼해 사기피해를 입은 시민권자, 성폭력 연구소 관계자 등도 패널로 참석해, 결혼을 통한 이민과 사기결혼, 위장결혼 등의 현황과 문제점에 대해 2시간에 걸쳐 토론했습니다.

<녹취>

사법위 위원장인 공화당 소속 척 그래슬리(Chuck Grassley) 상원의원은 ‘사기결혼을 통해 영주권을 얻은 이민자숫자가 크게 늘고 있고, 약혼자비자 발급도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약혼자비자의 경우 승인율이 89%에 달한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그래슬리 위원장은 ‘시민권자와의 결혼은 이민법적 신분상태에 관계 없이 가장 빠르게 비자와 영주권, 시민권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이라며, ‘이 점을 악용해 미국의 안보와 시민권자 개인에게 피해를 입힌 사례가 너무나 많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이민서비스국의 네바노 부국장은 ‘이민세관단속국ICE와 이민서비스국은 사기결혼을 미국의 안보에 위해를 끼칠 수 있는 중대한 범죄로 보고 있다’며, ‘두 기관은 사기결혼을 조사하고 적발해 해당 이민자를 추방 조치하는 모든 과정에서 걸쳐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이민서비스국에 따르면 앞으로 자택방문과 SNS 조사를 강화하는 등 결혼 영주권 심사가 더욱 까다로워질 전망입니다. 또한 위장결혼을 통해 영주권을 신청했다가 사기결혼임이 밝혀진 경우, 해당 이민자의 추방 등 이민법적으로 처벌하는 것은 물론, 시민권자 본인도 향후 가족이민은 물론 취업이민 비자와 영주권 신청까지 거절당할 수 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540 문재인 대통령, 유엔총회 기조연설 한미정상회담 한반도 평화 해법 강조 file 2017.09.21 19
1539 한인 밀집지역 플러싱 다음달부터 음식물 쓰레기 수거 시작 file 2017.09.21 16
1538 뉴욕시 DACA 갱신 무료 클리닉 시전역에서 열어 file 2017.09.21 17
1537 9월 21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맨해튼 건설현장 노동자1명 사망 1명부상,포레스트힐 레지오넬라 환자 발생 1명사망,조기유학 10대 학대 체포 한인 실형,뉴욕시 서민아파트 입주지원 확대ㅡ플러싱 즐길거리 먹거리를 한눈에, 웹사이트 '플러싱 판타스틱'런칭,팰팍 한인 유권자 협의회 제 3회 유권자 등록캠페인) file 2017.09.21 15
1536 뉴욕시, 허리케인 피해 푸에르토리코 지원 file 2017.09.21 11
1535 뉴욕시 아마존 일자리 2천개 창출 file 2017.09.21 11
1534 뉴욕가정상담소 연례 침묵행진 20회맞아, 오는 10월 6일 열려 file 2017.09.21 16
1533 9월 21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09.21 11
1532 김정숙 여사, KCS 플러싱 경로회관 방문 file 2017.09.20 52
1531 플러싱 교통사고 버스 기사 부인, 졸음운전 가능성 없다주장 file 2017.09.20 50
1530 뉴욕시 이민자 근로자들 노동권 침해 많아 file 2017.09.20 15
1529 뉴욕시 유흥산업 전담부서 탄생, 한인 업주들 역할 기대 file 2017.09.20 21
1528 9월 20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시, 소상인 허리케인 등 재난 대처법 숙지 당부,뉴욕시 전기자동차 전용 급속충전소 개발, 로쉬 하샤나 이번주) file 2017.09.20 20
1527 퍼시픽 시티뱅크 베이사이드 지점 그랜드 오픈 file 2017.09.20 22
1526 우리아메리카은행, 7천만달러 자본금 확충 file 2017.09.20 18
1525 오늘 아침 7번, F,M 등 한인이용 많은 전철 운행지연 file 2017.09.20 16
1524 뉴욕 등 14개 주와 푸에르토리코, 파리 기후협약 성과 초과 예상 file 2017.09.20 15
1523 팰팍 타운 정부청사 이전 토지 수용조례안 통과 file 2017.09.20 14
1522 9월 20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09.20 12
1521 사설 관광버스 부실한 관리실태 도마, 플러싱 교통사고 현장서 대책 촉구 file 2017.09.20 2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