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뉴욕주가 독감 예방을 위해 모든 아동들이 백신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조치를 취했습니다.오늘(12일) 뉴욕주정부는 30일 예산 개정안을 발표하고, 독감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는 자격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동한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뉴욕주가 유행하는 독감 문제해결을 위해 경제적 여건에 상관없이 모든 아동들이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월요일(12일) 뉴욕주정부는 30일 예산 개정안을 발표하고, 2세에서 18세 사이 아동 청소년들이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주전역 약국이 뉴욕주 아동 백신 프로그램에 등록하도록 권장했습니다.

 

지난달 25일 쿠오모 주지사의 독감관련 행정명령 서명 이후 이 연령대의 아동 청소년 6300여명이 백신 접종을 받았습니다. 현재 독감 감염으로 4명의 어린이가 사망했으며 5번째 발생한 사망사례를 조사중입니다. 5세 미만 어린이 8317명이 독감 감염 진단을 받았으며 731명이 입원했습니다.

 

무료 아동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는 조건은 무보험자거나 보험이 있지만 백신 접종 커버가 되지 않는 경우, 네이티브 아메리칸이나 알래스카 원주민, 메디케이드나 차일드 헬스 플러스에 등록된 경우입니다.

 

하워드 주커 뉴욕주 보건국장은 “독감이 확대되고 있는 만큼 가능한 빨리 예방접종을 권장한다”고 말했습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 뉴스, 최동한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60 뉴욕시당국, 백투스쿨 앞두고 자녀 건강검진, 학용품 알뜰 쇼핑 당부 file 2018.08.13 11
3959 뉴욕주 예비선거 한달 앞, 오는 19일까지 신규 유권자 등록 주소변경 마쳐야 file 2018.08.13 9
3958 뉴욕주, 글로벌시장 변화 맞춘 쓰레기 재활용 정책 모색 file 2018.08.13 7
3957 브루클린 네일업소 폭행사건 해결 위해 정치권도 나서 file 2018.08.13 16
3956 뉴욕시 특목고 저소득층 학생 비율 대폭 확대 논란 file 2018.08.13 7
3955 8월 13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주 신고식 가혹행위 금지법 입법 *피터 쿠 시의원, 담배꽁초 전용 수거함 설치 추진 *뉴욕시 실업률 사상 최저. 퀸즈 시내 최저) file 2018.08.13 8
3954 “공공복지 혜택 받으면 시민권 제한”, NYC 백만 명 피해 받는다 file 2018.08.13 8
3953 학생 재정 보조 많은 대학 TOP20, NY〮NJ 5곳 file 2018.08.13 8
3952 “L 트레인 운행 중단 후, 일대 교통 마비된다” file 2018.08.13 6
3951 뉴욕시 여성 기업에 지원 확대, 5년간 1천만달러 file 2018.08.13 7
3950 플러싱, 프레시 메도우 등 퀸즈 지역 화요일 밤 모기 방역 작업 file 2018.08.13 10
3949 8월 13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8.13 7
3948 광복절 기념 한국, 인도 문화의 날 행사 file 2018.08.13 16
3947 8월 둘째 주 금주의 주요뉴스 file 2018.08.10 24
3946 12일 샬럿츠빌 유혈사태 1년, 인종차별 증오범죄 급증 뉴욕 전국 최고 file 2018.08.10 18
3945 F,M,J 비자 소지자 불법체류 적용 기준 강화 file 2018.08.10 22
3944 발레리 허틀 뉴저지주 하원의원, 팰팍 한인 비하 발언 논란에 한인사회와 동참 file 2018.08.10 23
3943 플러싱 강 신원 미상 여성 시신 발견 file 2018.08.10 19
3942 퍼시픽 시티 뱅크, 나스닥 상장 file 2018.08.10 15
3941 이영현 월드옥타 명예회장 오는 18일 공개 강연 file 2018.08.10 2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