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1218adxsdddds.jpg

 

<앵커>

 

오늘(12일) 연방 국무부는 3월 영주권 문호를 발표했습니다.

 

취업이민 우선순위는 전달에 이어 이번달에도 오픈상태를 기록했습니다. 접수가능일 역시 지난달에 이어 전 부문 오픈됐습니다.

 

가족이민은 소폭 진전됐습니다.

 

가족이민 1순위는 2011년 3월 22일로 1주 진전됐고, 2순위 A는 2016년 3월 22일로 2주 앞당겨졌습니다. 2순위 B는 2011년 3월 1일로 6주 빨라졌습니다.

 

3순위는 2005년 12월 15일로 한달, 4순위는 2004년 8월 22일로 역시 한달 진전됐습니다.

 

가족이민 접수가능일은 1순위 2012년 1월 1일, 2순위A는 2017년 5월 1일, 2순위 B는 2011년 9월 1일, 그리고 3순위는 2005년 12월 1일, 4순위는 2005년 1월 22일을 기록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최동한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75 플러싱서 포드 이코노라인 밴 차량 집중 절도. 경찰당국 주의 당부 newfile 2018.08.14 3
3974 스쿨존 과속 카메라 중단 이후 보름 동안 13만명 위반, 티켓부과는 안돼 newfile 2018.08.14 2
3973 뉴욕시 차량공유 서비스 규제 조례안 시장 서명, 최저 임금 보장 추진 newfile 2018.08.14 2
3972 뉴저지 한인사회, 뉴저지 교육당국 교내 인종 차별 적극 대응하기로 newfile 2018.08.14 4
3971 존 리우, 아벨라 불법 후원금 미반환 주장 newfile 2018.08.14 2
3970 본사 생방송 듣기 스마트폰 앱 'FM877'출시 newfile 2018.08.14 5
3969 미국내 여성 소유기업 확대. 뉴욕일원 아시안 여성 사업가 비율 높아 newfile 2018.08.14 2
3968 8월 14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 뉴저지 일부 지역 침수피해 지원 위한 긴급행정명령 발령 *그레잇넥 가정집에서 지인 살해한 60대 여성 체포) newfile 2018.08.14 4
3967 NYCHA 이번엔 물탱크 오염, “불시 검문” 조례안 발의 newfile 2018.08.14 2
3966 퀸즈 루즈벨트 애비뉴 '클리어 커브스' 중단 newfile 2018.08.14 3
3965 쿠오모 주지사 2020 대권 도전 트럼프 코웃음, 쿠오모 부인 newfile 2018.08.14 2
3964 로어 워싱턴 하이츠 레지오넬라 조사 종료 newfile 2018.08.14 2
3963 뉴욕주 검찰 제약 회사 '퍼듀 파마' 오피오이드 사기 마케팅 소송 newfile 2018.08.14 2
3962 9월 퀸즈 헌혈 행사 newfile 2018.08.14 2
3961 8월 14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newfile 2018.08.14 6
3960 뉴욕시당국, 백투스쿨 앞두고 자녀 건강검진, 학용품 알뜰 쇼핑 당부 file 2018.08.13 20
3959 뉴욕주 예비선거 한달 앞, 오는 19일까지 신규 유권자 등록 주소변경 마쳐야 file 2018.08.13 15
3958 뉴욕주, 글로벌시장 변화 맞춘 쓰레기 재활용 정책 모색 file 2018.08.13 14
3957 브루클린 네일업소 폭행사건 해결 위해 정치권도 나서 file 2018.08.13 24
3956 뉴욕시 특목고 저소득층 학생 비율 대폭 확대 논란 file 2018.08.13 1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