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오늘(11일) 오전, 브루클린에서 지하철을 기다리던 20대 여성이 열차와 플랫폼 사이에 끼어 중상을 입었습니다. 한인밀집지역 플러싱은 지난해 범죄율이 하락한 걸로 나타났습니다. 뉴욕일원 로컬소식, 이정은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22살여성 전철 선로로 추락 중상불구 생명 지장없어

뉴욕시 소방국FDNY에 따르면 목요일 오전 11시 15분쯤 브루클린 윌리엄스 버그 베드포드 애비뉴역에서,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22살 여성이 중심을 잃고 선로로 추락했습니다. 그때 맨해튼 방향 L전철 열차가 진입했지만 해당 여성은 플랫폼과 열차 사이 공간에 끼어 극적으로 참사를 피했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가 해당 여성을 구조해 벨뷰 병원으로 옮겼으며, 큰 부상을 입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탭니다. 해당 열차 운행은 사고 한 시간 만인 오후 12시 15분쯤 정상화됐습니다. 

 

*플러싱 범죄율 하락 109경찰서 주민월례회

플러싱 지역의 지난해 범죄율이 하락한 걸로 나타났습니다. 109경찰서는 수요일 열린 주민월례회에서, 지역 내 주민과 경찰의 협력으로 커뮤니티 치안이 향상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주디스 해리슨 서장은 “지난해 한해 동안 살인, 강도, 차량절도 등 6가지 주요 범죄가 모두 감소했다”며, 올해도 관할지역 범죄퇴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2017년 지역 내 중범죄율은 전년대비 7% 하락했습니다.

다만 최근 기승을 부리고 있는 자동차 절도에는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109경찰서 관할지역에서는 지난 한달 동안 최소 37건의 차량 절도와 사이드미러 절도피해가 접수됐으며, 절도 용의자 1명을 체포하기도 했습니다.

 

*플러싱 다운타운 부동산개발 이어져

다운타운 플러싱의 부동산 개발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칼리지포인트 블러바드와 41애비뉴 부근에 위치한 3층짜리 건물이 의료센터로 재건축될 예정이라고 중국어신문 대기원시보가 목요일 보도했습니다. 중국계 개발업체 탠 아키텍(Tan Architect PC)은 최근 뉴욕시 빌딩국에 건물신축 허가를 신청했으며, 6층 규모의 의료서비스센터를 지을 계획입니다.

 

*뉴욕주 미성년자 주류구입 단속 강화

뉴욕주 미성년자 주류구입에 대한 단속 강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주정부가 목요일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해 뉴욕주에서는 가짜 신분증으로 주류를 구입하려던 미성년자 870명이 체포됐습니다. 체포인 숫자는 최근 3년 연속으로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습니다.

미성년자에게 주류를 판매하던 업소 1천31곳도 적발됐습니다. 지역별로는 뉴욕시가 414곳으로 가장 많았고 롱아일랜드도 103곳이 처벌을 받았습니다. 주 차량국과 주류국은 매년 공동으로 집중단속을 벌이고 있습니다. 주류를 취급하는 업소에서는 판매 시 반드시 손님의 ID를 요구하고 확인해야 처벌을 피할 수 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298 이민서비스국, 허리케인 플로렌스 태풍 망쿳 피해자 구제 조치 file 2018.09.19 9
4297 연방하원 3선거구 앤디 김 후보 대상 인종비하 흑색선전 논란 file 2018.09.19 10
4296 뉴욕주 널싱홈 시설 관리 엉망, 당국 조사 필요 file 2018.09.19 8
4295 뉴욕시의회, 직장내 연령차별 금지 조례안 추진 중 file 2018.09.19 5
4294 뉴욕주 공화당 LIRR 요금인상 제재 법안 발의 file 2018.09.19 7
4293 9월 19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플러싱 한인성당 앞 보행자 사고 피해여성 사망 *스몰비즈니국 MWBE 플러싱 포럼, 사전 예약시 한국어 통역 제공 *뉴저지주 포클로저 주택 서민아파트 활용 법안 재추진) file 2018.09.19 13
4292 한인 여성 유방암 예방 교육 연구 내년 실시 file 2018.09.19 7
4291 뉴저지 Pre-K 지원 확대 첫 걸음 file 2018.09.19 7
4290 “신원 조사 없이 스쿨버스 기사 고용” 조사한다 file 2018.09.19 7
4289 브루클린서 고교 교사가 아동포르노 제작 혐의로 기소 file 2018.09.19 8
4288 유나이티드 헬스케어 메디케어 설명 행사 file 2018.09.19 8
4287 9월 19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9.19 6
4286 최악의 교통체증 시기 유엔총회 시작, 시당국 교통체증 인식과 대체수단 이용 캠페인 펼쳐 file 2018.09.18 20
4285 다음 달 3일 세계 한인회장대회, 미주 한인회장단 한국 법무부에 국적법 개선안 논의 file 2018.09.18 22
4284 뉴욕시 약물 과다복용 사망 최고치 불구 증가폭 완화 file 2018.09.18 15
4283 베이사이드 일대 주택 빈집털이 범죄 극성 file 2018.09.18 22
4282 뉴욕시 MWBE 조달사업 지원 포럼 플러싱에서 시작 file 2018.09.18 20
4281 9월 18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퀸즈 메스페스 강도 신고한 50대 여성 경찰관에 사살 *플러싱 노던블러바드 선상 웨스틴 호텔 주상복합건물 건설 퍼밋 신청 접수 *서폭카운티 업소 5곳 중 1곳 미성년자 전자담배 판매하다 적발) file 2018.09.18 26
4280 이민서비스국 영주권 재발급 갱신 신청서 I-90 온라인 가능 안내 file 2018.09.18 17
4279 뉴욕일원 한인사회 소식(*패밀리터치 리틀페리 시장 감사패 전달 *한국 순수창작 발레 '인어공주'뉴욕 초연 *KACF 기금모금 골프대회 13만달러 이상 모금 *뉴욕지구 숙명여고 동창회 가을소풍, 강은희 씨 차기회장 선출) file 2018.09.18 12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