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뉴욕시내 계층분리현상이 심화되면서 아동에 대한 복지도 양극화되고 있습니다. 어른들이 겪는 문제가, 고스란히 아이들의 문제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정은 기잡니다.
 
<리포트>
 
아동권익 비영리단체인 ‘아동을 위한 시민위원회(CCC)’의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2012년부터 2015년까지, 퀸즈의 아동 빈곤율은 23.3%에서 18.8%로 감소했습니다. 뉴욕시 전체 아동 빈곤율은 28.6%로, 퀸즈는 시 전체의 평균보다 10%p 가량 낮습니다.

 
그러나 퀸즈 중에서도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을 살펴보면, 어른들이 겪는 문제가 고스란히 아이들의 복지문제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잭슨하이츠와 엘머스트, 코로나 지역은 렌트비 부담이 높고 과밀주택 문제도 심각합니다. 엘머스트의 경우 네 가구 중 한 가구 꼴로 소득의 절반 이상을 렌트비로 지출하고 있습니다. 또한 마찬가지로 네 가구 중 한 가구는 방 하나에 한 명 이상이 거주하고 있는 걸로 나타났습니다.
 
현재 뉴욕시에서는 열 가구 중 한 가구 이상이 과밀주택 현상을 겪고 있습니다. 특히 한인 등 아시안의 과밀주택 비율은 전체의 15.6%로 백인과 흑인, 히스패닉 가구보다 심각합니다. 소득에 비해 과도한 렌트비는 어른들에게도 해가 되지만, 아이들의 주거복지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습니다.
 
플러싱과 우드헤이븐, 릿지우드는 아동의 프리케이 등 조기교육등록율이 시내 전체를 통틀어 가장 낮았습니다. 그 중 대표적인 한인밀집지역인 플러싱의 경우 2012년에는 절반이 넘는(54.7%) 아동이 프리케이 등 프로그램에 등록했지만, 3년 동안 오히려 44%까지 감소했습니다.
 
플러싱은 뉴욕시 전체 59개 지역에서 인구수로 1위를 차지했습니다. 아동인구수로는 13위에 올랐습니다. 렌트비 부담률은 6위, 특히 아동건강보험미가입률이 1위입니다. 엘머스트는 렌트비 부담률이 4위지만 아동건강보험미가입률은 40위로 양호했습니다.
 
보고서는 뉴욕시가 “모든 인종과 계층을 지원하는 통합 시스템 구축을 가속화시켜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또한 지역별 계층분리현상을 완화시킬 수 있도록 소외지역에 양질의 교사와 공무원을 배치하고, 메트로카드를 할인제공 하거나 셔틀차량을 운행해 각 지역간 이동이 활발하게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특히 “뉴욕시는 인종과 출신국가, 거주지역 별 양극화를 우려해야 한다”며, “거주지역이나 부모의 소득에 따라 아이들의 운명이 결정되지 않도록 공공정책을 강화해야 한다”고 역설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516 2월 넷째주 금주의 주요 뉴스 newfile 2018.02.23 7
2515 뉴욕, 뉴저지 일원 트럼프 '무장교사' 제안 일축 newfile 2018.02.23 7
2514 플로리다 총기 참사 이후 뉴욕일원에서도 유사 총기 사고 잇따라 newfile 2018.02.23 6
2513 2월 23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퀸즈서 고가의 패딩노린 강도사건 잇따라*론김, 머레이힐 교통개선 촉구,*우드버리 아울렛 기차역 신설전망*퀸즈 공립도서관 대출도서 비닐봉투 사용중단) newfile 2018.02.23 11
2512 쿠오모 주지사, 저소득층 영양보충프로그램 SNAP 예산 삭감 거부 의회에 요청 newfile 2018.02.23 8
2511 뉴저지 한인회, 회관 기금모금 연례만찬 열어 newfile 2018.02.23 9
2510 뉴욕시 전철 강력사건 잇따라 newfile 2018.02.23 5
2509 드블라지오 행정부가 반대했던 MTA 지하철역 수리 계획 승인 newfile 2018.02.23 6
2508 2월 23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newfile 2018.02.23 7
2507 한인 조모씨 870만 달러 금융사기 혐의로 기소 file 2018.02.22 39
2506 NY,NJ,CT,RI 주지사 총기안전 양해각서체결 file 2018.02.22 15
2505 뉴욕시 일자리, 지난 2009년 경기침체 이후 회복세 꾸준 file 2018.02.22 14
2504 2월 22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시 공립학교 비상대피훈련 실시*퀸즈 빈집털이 10여건 용의자 수배*뉴욕일원 기온상승 팟홀 수리 급증*뉴저지 럿거스대학 커리어페어 ICE불참) file 2018.02.22 15
2503 세계 모어의 날 맞아, 뉴욕시장실 이민자지원국 한국어 등 다양한 언어 행사 file 2018.02.22 14
2502 뉴욕 콘서트 앞둔 가수 '전영록' 본사 방문 인터뷰 file 2018.02.22 34
2501 뉴욕시 감사원장 설날 기념행사 file 2018.02.22 10
2500 본사 뉴욕라디오코리아, 청취자 설문조사 시행 file 2018.02.22 17
2499 다음 달 11일 서머타임 시작 file 2018.02.22 9
2498 제 12회 부동산박람회 오는 4월 열려 file 2018.02.22 67
2497 2월22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2.22 1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