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은행 뉴욕1호 지점 그랜드 오픈

뉴스 2017.11.09 18:34 조회 수 : 184

110917AD.jpg

 

<앵커>한미은행이 오늘(9일) 맨해튼 한인타운에 뉴욕 1호 지점을 오픈했습니다. 순수 동포자본으로 설립돼 올해로 창립 35주년을 맞는 한미은행은, 동부지역 한인사회에 최상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각오를 밝혔습니다. 보도에 이정은 기잡니다.
 
<리포트>
 
한미은행의 첫 뉴욕지점이 그랜드 오프닝 행사를 가졌습니다. 한인타운 5애비뉴와 33스트릿 사이에 위치한 한미은행 뉴욕지점은 지난달 27일부터 영업을 시작했습니다.
 
목요일 열린 그랜드 오프닝 행사에는 노광길 이사장과 금종국 행장, 바니 리 수석 전무 등 은행 주요 관계자와 VIP 고객 등이 참석했습니다. 노광길 한미은행 이사장은 ‘오랫동안 추진해온 뉴욕지점을 오픈하게 됐다’며, ‘동부지역 동포사회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한인사회의 관심을 부탁했습니다.
 
{녹취}
 
안상민 지점장은 ‘뉴욕지점은 최첨단 업무 시스템을 바탕으로 금융 서비스의 효율성을 극대화했다’고 소개했습니다. 안 지점장은 ‘개인 예금은 물론 온라인 신청이 가능한 소액융자 상품 '한미 익스프레스론(Express Loan)'과 상업 및 기업금융(C&I) 대출을 강화해 예금.대출 부문에서 동반 성장을 이루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습니다.
 
한미은행은 지난 1982년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에서 순수 동포자본으로 설립됐습니다. 올해로 창립 35주년을 맞은 한미은행은 전국 41개 지점과 7개 대출사무소를 거느리고 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934 12월 첫째주 금주의 주요 뉴스 file 2018.12.08 21
4933 뉴욕주의회 회기 시작 앞두고 SHSAT 폐지 반대 움직임 확산 file 2018.12.08 8
4932 CDC 뉴욕뉴저지 이콜라이 감염 환자 20여명 발생 확인 file 2018.12.08 6
4931 이번 주말 산타콘 관계 뉴욕일원 열차 터미널 주류 및 음료 반입 일시 금지 file 2018.12.08 9
4930 뉴저지주 최저시급 15달러 법안 발의, 각계서 논란 본격화 file 2018.12.08 14
4929 뉴저지주 직장, 자택서 ICE 체포 대폭 증가 우려 file 2018.12.08 20
4928 12월 7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한 달 만에 또” 폭탄테러 위협으로 CNN 대피 소동, *퀸즈 노인 대상 무료 라이드 서비스, *한국계 배우 켄 정, 플러싱서 코미디쇼 연다 file 2018.12.08 12
4927 12월 7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12.08 12
4926 뉴욕시 자영업자들, 옥외간판 단속 완화 조례안 통과 촉구 file 2018.12.08 7
4925 뉴욕시 감사원장, 마리화나 합법화 세수 분배 공평해야 file 2018.12.08 7
4924 내년부터 뉴욕시 공립학교 입학 장애학생 우선권 부여 file 2018.12.08 10
4923 뉴욕시 킨더가튼 입학/플러싱 쇼핑몰 아시안 남성 사망사건/에릭 가너 사건 NYPD 징계 심리 확정 file 2018.12.08 12
4922 “내년엔 더 나은 뉴저지트랜짓 약속”, 소통 이니셔티브 발표 file 2018.12.08 11
4921 뉴욕시민 아마존 본사 유치 찬반 여론 갈려 file 2018.12.08 12
4920 12월 6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낫소카운티 부동산세 재평가, 시민 불안 커져, *퀸즈 CUNY 이과, 약대 지원금 5년 연장, *NJ 제약회사 어린이용 해열제 이브프로펜 리콜) file 2018.12.08 13
4919 뉴욕 첫 개인전 연 김혜진 작가 본사 방문 file 2018.12.08 9
4918 12월 6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12.08 3
4917 제41대 대통령 조지 H.W. 부시 장례식 오늘 엄수 file 2018.12.05 11
4916 퀸즈 한인사회 증오 범죄 설명회 file 2018.12.05 9
4915 "마리화나 세수로 뉴욕시 대중교통 지원해야". 뉴욕주 다음 회기 법안 통과 유력 file 2018.12.05 16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