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시장본선거 후보토론회

뉴스 2017.10.11 23:25 조회 수 : 22

<앵커>뉴욕시장 본선거가 다음달 7일로 다가왔습니다. 선거를 한달 앞두고 세 명의 후보가 어제 밤(10일) 첫 TV토론회를 가졌습니다. 노숙자 문제부터 교육과 정부예산, 대중교통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현안이 다뤄졌지만, 각자의 공약을 소개하기보다는 상대방 후보 흠집내기에 더욱 열을 올리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2017 뉴욕시장선거 첫 후보 TV토론회는 화요일 저녁, 로컬뉴스채널NY1을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됐습니다. 스탠딩 형식으로 1시간 반에 걸쳐 진행된 이번 토론회는 재선에 도전하는 민주당 빌 드블라지오 시장과 공화당 소속 뉴욕주하원의원 니콜 말리오타키스(Nicole Malliotakis) 후보, 전직 NYPD 형사 출신 사업가인 보 디에틀(Bo Dietl) 후보가 참석했습니다.

 

세 명의 후보는 노숙자 문제와 시정부예산낭비, MTA예산지원, 공교육과 이민자 문제 등 다양한 현안을 다뤘습니다. 특히 드블라지오 시장과 말리오타키스 하원의원은 치열한 공방을 벌였습니다.

 

노숙자 문제에 대해 두 명의 도전자는 드블라지오 시장을 공격했습니다. 말리오타키스 후보는 현직 드블라지오 시장이 노숙자 문제를 이용해 호텔업계에 거액의 돈을 지불하고 있다며 거세게 비판했습니다. 말리오타키스 후보는 영구적인 쉘터를 마련하고 직업교육과 정신상담을 제공해 스스로 자립할 수 있도록 해야 노숙자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역설했습니다.

 

{녹취}

 

교육문제에 대해 드블라지오 시장은 교내다양성확대를 주장했습니다. 시장은 특히 ‘전국 최고 수준의 뉴욕시 특목고 입학전형을 다양화시켜야 한다’며, 입학시험 외에 다른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단일시험폐지를 시사했습니다. 말리오타키스 후보는 차터스쿨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시내 교통개선예산마련을 놓고 토론은 격해졌습니다. 드블라지오 시장은 부자들에게 세금을 거둬 MTA 대중교통을 개선하는 ‘부자증세안’이 앤드루 쿠오모 주지사의 ‘혼잡세 징수안’보다 대중의 지지를 받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이에 대해 말리오타키스 후보는 ‘현실화될 가능성도 크기 않은 데다 현실화되더라도 2020년에나 가능해질 방안만 계속해서 이야기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또한 뉴욕시민들의 대중교통시스템인 MTA를 시정부는 주정부에 책임을 떠넘기고만 있다며, 쿠오모 주지사가 무섭기 때문이냐고 비꼬았습니다.

 

{녹취}

 

드블라지오 시장도 가만히 있지 않았습니다. 시장은 말리오타키스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는 공화당 정치인이라고 몰아붙였습니다. 말리오타키스 하원의원이 주의회에서 최저시급인상안에 반대표를 던졌고, 시내 서류미비이민자들의 범죄기록폐기에 반대소송을 제기했으며, 공화당의 오바마케어 폐지 시도를 묵인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녹취}

 

이날 세 후보는 자신의 공약을 소개하기보다 서로를 공격하는데 더 치중하는 모습을 보여 아쉬움을 샀습니다. 도전자인 두 후보는 거의 모든 현안에 대해 드블라지오 시장이 아무 것도 한 일이 없다며 몰아세웠고, 시장은 비판에 대한 자세한 해명보다는 임기 내 많은 일을 했다는 말만 되풀이했습니다.

 

{녹취}

 

시장선거 주요후보들의 다음 토론회는 다음달 1일 저녁 7시, WCBS방송국 주최로 열립니다. 시장선거 본선거는 다음달 7일입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698 플러싱 IS25Q중학교 한식 급식 시범행사 인기 file 2017.10.16 50
1697 클립사이드팍 고교 영어교사 스페인어로 속닥이는 학생에 '영어로 말해라' 논란 file 2017.10.16 21
1696 뉴욕시장, 건설 노동자 안전강화등 12개 조례안 서명 file 2017.10.16 13
1695 10월 16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테러행각 아마드 칸 라히미 혐의 인정,*척 슈머 전자담배 규제촉구 *뉴욕주의회 차터스쿨 교사채용 제동) file 2017.10.16 18
1694 이노비 다음달 18일 가을후원행사 file 2017.10.16 74
1693 미주한국어재단 19일 갈라 file 2017.10.16 15
1692 웨인스타인 성추문 사태/린다로젠탈 하원의원/성희롱 신고 또는 소송 당한 기업 5년 간 세금공제 해주지 말자/뉴욕주 법안 발의 준비중 file 2017.10.16 12
1691 10월 16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0.16 14
1690 뉴욕총영사관 국정감사, 코리아센터 지연문제 지적, DACA 한인 지원책도 주문 file 2017.10.15 27
1689 10월 둘째주 금주의 주요 뉴스 file 2017.10.14 31
1688 상당수 뉴욕주 공립학교 교내 괴롭히 차별 보고 시행 누락 file 2017.10.14 25
1687 트럼프 행정부 들어 전문직 취업비자 H-1B 승인율 최저기록 file 2017.10.14 23
1686 플러싱 다운타운에 한국 CGV 멀티플렉스 들어서 file 2017.10.14 45
1685 '평화의 소녀상' 뉴욕한인회관에 설립 file 2017.10.14 41
1684 뉴욕 가정상담소 퍼플5K걷기 대회 홍보 방문 file 2017.10.14 194
1683 시민참여센터 21주년 갈라 성황 file 2017.10.14 27
1682 뉴욕시 지하철 연착으로 인한 승객 손실 연간 3억달러 file 2017.10.14 20
1681 한국 동탄국제고, 프랜시스루이스 고교 방문 한국문화 교류시간 file 2017.10.14 24
1680 버겐카운티 검찰 포트리 뺑소니용의자 기소, 다음달 3일 첫 재판 file 2017.10.14 23
1679 퀸즈 한인밀집지역서 은행강도, 택시강도 발생 file 2017.10.14 2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