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1317ABCDE.jpg

 

<앵커>전국 아시안 가구 중간소득이 8만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오늘(12일) 인구센서스국은 관련 통계를 공개하고, 지역과 인종 등에 따른 소득수준과 빈곤율 등을 발표했습니다. 이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센서스국 통계에 따르면 2016년 전국 가계 중간소득은 5만9천39달러로, 한해 전에 비해 3.2% 증가했습니다.
 
인종별로는 아시안의 소득수준이 가장 높았습니다. 지난해 아시안의 가계 중간소득은 8만1천431달러로, 통계수집 이후 처음으로 8만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백인의 6만2천여 달러($61,858)를 크게 앞서는 것은 물론, 흑인($39,490)과 히스패닉($47,675) 인구의 소득에 비하면 두 배 안팎으로 많습니다.
 
이번 통계에 적용된 아시안 인구는 지난해보다 약간 늘어난 639만2천명입니다. 아시안 가구의 소득분포는 대체로 고르게 나타났습니다. 가계중간소득 5만 달러 미만이 30.3%, 5만 달러 이상 10만 달러 미만 28.8%, 10만 달러 이상 20만 달러 미만 28.3%로 나타났고, 20만 달러 이상 고소득층의 비율은 12.6%로 집계됐습니다.
 
지역별로는 동북부가 6만4천390달러로 가장 높았고 서부($64,275)가 근소한 차이로 뒤를 이었습니다. 중서부($58,305)는 작년과 비슷한 5만 8천 달러 수준이었고, 남부($53,861)는 지난해보다 3.9% 올라 지역별로 가장 큰 상승폭을 보였습니다.
 
성별 소득격차는 줄고 있는 걸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남녀 소득격차는 처음으로 20%대로 진입해, 남성 대비 여성이 벌어들인 소득이 80%에 해당하는 걸로 집계됐습니다.
 
한편 지난해 전국 빈곤율은 12.7%로, 한해 전보다 8%p 떨어졌고, 무보험자 비율은 8.8%로 역시 약간 감소했습니다. 주별로는 뉴욕의 빈곤율이13%로 한해 전보다 2.6% 감소했고, 뉴저지는 10.3%로, 오차범위를 고려하면 지난해와 같은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521 사설 관광버스 부실한 관리실태 도마, 플러싱 교통사고 현장서 대책 촉구 newfile 2017.09.20 10
1520 뉴욕일원 허리케인 호세 간접영향권 newfile 2017.09.20 6
1519 쿠오모주지사, 드블라지오 시장 재선 공식 지지 new 2017.09.20 5
1518 9월 18일 뉴욕일원 로컬뉴스(유엔총회기간 DACA시위, 마약성 진통제 펜타닐 소지 일당 퀸즈서 체포, 뉴저지주 오피오이드 문제 대응박차) new 2017.09.20 10
1517 뉴욕주 캠퍼스 내 성폭력 근절법 준수 검토 결과 발표, 상당 수 대학(88.%) 준수하는 것으로 나타나 newfile 2017.09.20 10
1516 DACA 갱신 클리닉 오는 23일,25, 29일 민권센터에서 열려 newfile 2017.09.20 12
1515 베이사이드-더글라스톤 자전거도로 건설 반대 시위 new 2017.09.20 12
1514 9월 18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newfile 2017.09.20 9
1513 문재인 대통령 뉴욕 동포들 안심, 지원 약속 file 2017.09.19 36
1512 오늘(18일)아침 플러싱 노던 메인교차로 버스 충돌 교통사고 최소 3명 사망 16명 부상 file 2017.09.19 73
1511 [사건사고]제리코 거주 한인 자매 엠버경고 발령/플러싱 아파트서 마리화나 대량 소지 여성 체포 file 2017.09.19 39
1510 UN총회 맞아 시내 곳곳 각종 시위 잇따라 file 2017.09.19 19
1509 뉴욕시 2017 시정 통계, 공공서비스, 삶의 질 개선 file 2017.09.18 14
1508 퀸즈 민주당 일부, 론김 의원 대체 후보 물색 file 2017.09.18 25
1507 9월 18일 뉴욕일원 로컬뉴스(척슈머 개스비 안정화 촉구,뉴욕시 9살난 소년 축구하다 사망,아스토리아 지하철 역 8개월간 폐쇄,LIRR열차 트럭 충돌) file 2017.09.18 16
1506 스태튼아일랜드 터미널 로어레벨 13년만에 이용재개 file 2017.09.18 11
1505 이민서비스국, H-1B 프리미엄서비스 재개 file 2017.09.18 14
1504 우리아메리카은행 추석 무료송금 file 2017.09.18 12
1503 충북TP, ‘Trade Hit 100 설명회’ 뉴저지 개최 file 2017.09.18 12
1502 9월 19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09.18 16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