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오늘(10일) 아침 롱아일랜드 서폭타운티에서, 고등학교 풋볼 선수가 훈련 중 사망했습니다. 한인사회와 플러싱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제4회 거리축제가 다음달 16일 열립니다. 뉴욕일원 로컬소식, 이정은 기잡니다.
 
*서폭카운티 풋볼팀 고교생 훈련중 사망

서폭카운티 파밍빌(Farmingvill) 소재 새첨(Sachem)고등학교에서, 풋볼팀 선수로 뛰던 11학년 학생이 훈련에 쓰이는 통나무에 머리를 맞고 사망했습니다. 서폭카운티 경찰에 따르면 열여섯 살 조슈아 밀레토(Joshua Mileto) 군은 목요일 오전 8시 40분쯤, 추락한 훈련용 통나무에 머리를 맞았습니다. 피해소년은 즉시 스토니 브룩스 대학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했습니다. 현재 서폭카운티 경찰당국이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며, 목격자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081017adddgdxd.jpg

 


*플러싱 거리축제 열려

한인사회와 플러싱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제4회 거리축제가 열립니다. 올해도 즐길거리가 풍성하게 준비됩니다. 한식을 포함한 각종 특색 있는 음식, 수공예품, 풍선아트쇼도 선보입니다. 축제는 다음달 16일 토요일, 플러싱 다운타운 메인스트릿과 루즈벨트 애비뉴 사이 40로드와 프린스 스트릿에서 열립니다. 올해 한인밴더는 15개 참여합니다. 축제 밴더 참여에 대한 문의는 유니온 소상인협회로 연락하면 됩니다.
 


*웰스파고 은행 스티븐 샌저 회장 물러날 듯

웰스파고 은행의 스티븐 샌저(Stephen Sanger) 회장이 내년 봄 회장직에서 물러날 걸로 보입니다. 월스트릿저널 등 다수의 언론은 샌저 회장의 퇴임이 유력하다고 목요일 보도했습니다. 유령계좌 개설과 자동차보험 강매 등 각종 물의를 빚고 있는 웰스파고 은행은 경영자 교체 압박을 받아왔습니다. 스캇 스트링어 뉴욕시 감사원장도 지난주 월요일 웰스파고에 서한을 보내 회장 해임을 요구했습니다. 감사원장은 목요일 즉각 성명을 발표하고, ‘장기 주주와 모든 미국인에게 긍정적인 소식’이라고 환영입장을 밝혔습니다.
 
뉴욕시정부는 5억4천3백만 달러에 달하는 공무원 연금기금을 웰스파고에 투자하고 있는 장기주주입니다. 이 은행이 최근 각종 위법 스캔들에 휘말리면서, 웰스파고에서 정부 투자금을 회수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습니다.
 
*뉴욕시의회 노숙자 호텔 투숙 정책 제동

뉴욕시정부의 노숙자 호텔 투숙 정책에, 시의회가 본격적으로 제동을 걸기 시작했습니다. 에릭 울리치 시의원은 지난 수요일, 노숙자를 수용한 숙박시설에 대한 조례안을 발의했습니다.
 
조례안에 따르면 노숙자를 수용한 호텔 소유주는 호텔 부지에 노숙자 투숙을 알리는 간판을 게시하고, 체크인 담당 직원들은 일반 투숙객에게 노숙자 투숙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야 합니다. 울리치 의원은 ‘사람들은 호텔이나 모텔이 노숙자 쉘터로 사용되는지 여부를 알 권리가 있다’며, 홈리스국에 투명성을 요구했습니다.
 
그간 시정부는 퀸즈 지역의 호텔들에 노숙자들을 투숙시키며 주민들의 사전 동의를 구하지 않거나, 통보도 없이 몰래 투숙시켜 지역사회의 반발을 사왔습니다. 현재 퀸즈 지역에는 앨머스트 팬 아메리칸 호텔, 메스페스 홀리데이인 등에 노숙자들이 장기 투숙하고 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757 7월 셋째 주 금주의 주요뉴스 newfile 2018.07.20 5
3756 존 리우, 4년 전과 달라진 주상원 11선거구 유권자 목소리 대변하겠다 newfile 2018.07.20 5
3755 팰팍 무소속 후보 한인 비하 파문으로 한인 표심 결집되나 newfile 2018.07.20 5
3754 이민자 보호교회, 이번엔 한인 노인 복지 종합 지원 시험적 모델 제시 newfile 2018.07.20 5
3753 7월 20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플러싱 주민들 사이 원플러싱 서민아파트 신청 열풍. 노인가구 소득 부족시 자녀 지원으로 충당 가능 *증기파이프 폭발 지역 오늘 오전에도 폐쇄/정리에 일주일 걸릴 듯/석면 위험성 경고 *5애비뉴 탑샵에서 흑인 여성에 폭행 당한 아시안 여성, 점장에 도움 청했으나 묵살) newfile 2018.07.20 7
3752 제5회 어린이 그림그리기대회 수상자 발표 newfile 2018.07.20 3
3751 다음 주부터 맨해튼 퀸즈 지하철역 3곳 폐쇄 newfile 2018.07.20 4
3750 청소년이 안전한 주 1위 뉴저지, 워싱턴 D.C. 꼴찌 newfile 2018.07.20 4
3749 뉴욕시 유색인종 산모 사망률 감소 노력 newfile 2018.07.20 4
3748 토요일 퀸즈에서 남아시아 거리 축제 newfile 2018.07.20 5
3747 뉴욕일원 한인사회 소식(*뉴욕 한인사회 인종차별 대응 방법 포럼 *뉴욕한인회 소송 기금 후원 이어져 *뉴저지 지역 순회 영사) newfile 2018.07.20 4
3746 7월 20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newfile 2018.07.20 4
3745 NJ 팰팍 시장 무소속 후보, “한인 후보에 투표 말라” 한인 비하 논란 이어가 updatefile 2018.07.19 31
3744 뉴욕시 서민아파트 공급 지난해 역대 최고 file 2018.07.19 16
3743 시니어센터에서 위생검사 의무화, 뉴욕시의회 어제 관련 조례안 통과 file 2018.07.19 14
3742 맨해튼 한인 우편배달원 최이수 씨, 퇴직 앞두고 주민들에 감동적인 편지 남겨 화제 file 2018.07.19 28
3741 과속카메라 효과 분명하다, 뉴욕주 교통국 통계 발표 주의회 특별회기 촉구 file 2018.07.19 15
3740 7월 18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플랫아이언 디스트릭서 증기파이프 폭발 *저지시티, 뉴저지주 최초로 마리화나 형사기소 중단 *뇌졸중 남편 살해 혐의 아시안 여성 항소 보석금 1백만 달러 책정) file 2018.07.19 19
3739 뉴욕시 교육청 웹사이트, 아시안 백인 학생 배제 사진 논란, 특목고 입시 논란 후 아시안 사회 모욕 주장 updatefile 2018.07.19 13
3738 베이사이드 111경찰서, 주민들에 거리 우체통 사용 중단 재요청 updatefile 2018.07.19 1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