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1017add.jpg

 

<앵커>뉴욕시의회가 대중교통 위기 해결을 위한 MTA의 예산 사용내역을 명확히 공개하라고 요구했습니다. MTA는 즉각적인 시스템 개선을 위해 수억달러의 예산이 더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보도에 최동한기잡니다.
 
<리포트>
 
MTA는 대중교통 시스템 개선을 위해 4억5600만달러의 예산이 더 필요하다고 뉴욕시와 뉴욕주에 요청했습니다.
 
또한 장기적으로 시스템을 현대화 하기 위해선 80억달러가 더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멜리사 마크 비베리토 뉴욕시의회 의장은 10일, MTA는 추가 예산이 어디에 사용될지 명확히 공개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올해 운영비용을 위해 이미 10억달러를 투자했으며, 부채와 대중교통 경찰 인력으로 6억 1300만달러를 제공했습니다.
 
또한 시민들은 대중교통 요금과 통행료로 52억달러를 지불하고 있습니다.
 
마크 비베리토 의장은 MTA가 이미 돈먹는 하마인 만큼 시스템 개선을 위해 추가적으로 필요한 예산이 무엇인지 구체적으로 알아야 하겠다는 입장입니다.
 
{녹취}
 
빌 드블라지오 시장은 지난 월요일 대중교통 개선을 위해 부자증세안을 제안한 상태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 뉴스, 최동한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193 본사 뉴욕라디오코리아 권영대 대표 FM방송채널 매입계약 체결 file 2018.01.15 49
2192 한미 정치인들 평창동계올림픽 평화유치, 한미동맹 중요성 강조 file 2018.01.15 17
2191 본사 주최 제8회 뉴욕국제음악경연대회 시상식 열려 file 2018.01.14 32
2190 제58주년 뉴욕한인의 밤 및 제115회 미주한인의 날 개최 file 2018.01.14 32
2189 어제(14일) 7번전철 대낮 칼부림 용의자 수배 file 2018.01.14 35
2188 1월 둘째주 금주의 주요 뉴스 file 2018.01.12 21
2187 뉴저지 한인회, 미주 한인의 날 기념식 개최 file 2018.01.12 25
2186 이민자 보호교회 대책위원회, 드림액트 통과 촉구 file 2018.01.12 15
2185 1월 12일 뉴욕일원 로컬뉴스(*플러싱 유틸회사 연방당국 사칭전화 기승*플러싱 다운타운 현금 갈취 절도*플러싱, 베이사이드, 와잇스톤 등 북부퀸즈지역 부동산 중개업자 판매독촉 거절 가능*버몬트 주 상원 마리화나 합법화 통과) file 2018.01.12 20
2184 뉴욕시 강제 수용권 피해 한인 적절 보상 요구 file 2018.01.12 21
2183 지난해 뉴욕시 SAT 응시학생 역대 최고 file 2018.01.12 11
2182 손혜원, 주진형 '경제 알아야 바꾼다' 뉴욕 토크 콘서트 file 2018.01.12 25
2181 1월 12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1.12 10
2180 플러싱 한인 뺑소니 사망사고 피의자 50대 한인 여성 체포 file 2018.01.11 133
2179 트럼프,드림액트 상원합의안 거부, 한인사회 드림액트 지지 시위 동참 file 2018.01.11 24
2178 1월 11일 뉴욕일원 로컬뉴스(*22살여성 전철 선로로 추락 중상불구 생명 지장없어*플러싱 범죄율 하락 109경찰서 주민월례회*플러싱 다운타운 부동산개발 이어져*뉴욕주 미성년자 주류구입 단속 강화) file 2018.01.11 22
2177 크리스 정 시의원, 팰팍 시장 선거 도전 '4가지 주요 공약'발표 file 2018.01.11 23
2176 뉴욕일원 독감 급증. 첫 어린이 사망환자 발생 file 2018.01.11 25
2175 제프 클라인 뉴욕주상원의원, 성추행 의혹 file 2018.01.11 11
2174 쿠오모 주지사, 2018 여성평등 아젠다 공개 file 2018.01.11 1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