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1917ddsdddd.jpg

 

앵커) 그동안 뉴욕시 공원 내에서 쓰레기를 무단으로 버리거나, 노상 방뇨를 하는 행위, 바닥에 침을 뱉는 행위 등은 경범죄에 적용돼 적발시 전과기록에 남았는데요. 앞으로 이러한 비교적 가벼운 범죄는 단순 규칙 위반이 적용될 예정입니다. 홍민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뉴욕시 공원관리국이 지난해 개정된 경범죄 관련 조례안을 적용하기 위한 공개 청문회를 오는 5월 22일 맨해튼의 첼시 레크리에이션 센터에서 개최합니다.
빌 드블라지오 뉴욕시장은 시 의회에서 통과된 조례안에 지난해 6월에 서명했습니다. 
해당 조례안에 따르면,  공원 내 출입이 제한 된 곳에 들어가는 것과, 공원내 표지판에  따르지 않는 행위는 경범죄가 아닌 단순 규칙 위반이되며,  2017년 6월 13일 부터 대부분의 공원 법규 위반은  규칙 위반이 적용됩니다.
바뀐 조례안에는 노상방뇨, 쓰레기 무단 투기, 바닥에 침을 뱉는 행위, 애완견의 배설물을 처리하지 않는 행동 등이 포함됐습니다. 하지만, 동물 학대, 외설적인 노출 등의 30가지 이상의 심각한 범죄는 제외됐습니다
경범죄의 경우 최고 1년의 징역형과 수 천 달러의 벌금형을 선고 받을 수 있지만, 단순 규칙 위반 같은 경우 하루 정도 유치장에 갇히고, 벌금은 수백달러 에 불과합니다.

개정된 조례안은 사람들이 비교적 가벼운 범죄를 저지른 후  범죄 기록이 남아 불이익을 당하는 것을 막히 위해 이뤄졌습니다.

자세한 규칙 변경 사항은 공원국 웹 사이트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뉴스, 홍민정입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54 4월 20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04.20 15
553 캐시 호컬 뉴욕주 부지사, 한인 및 아시안 비영리단체 대상 예산 설명 file 2017.04.19 38
552 한국 출신 노동승인 급감 file 2017.04.19 30
551 다음달 1일부터 영주권 신규 디자인으로 발급 file 2017.04.19 29
550 '더팰리세이즈'콘도 주민, 관리업체 투명한 관리 요구 file 2017.04.19 18
549 뉴욕시 유치원 음용수도 납성분 기준치 이상 file 2017.04.19 21
548 민권센터 첫 공동 디렉터 체제, 트럼프시대 이민자권익 활동 강화 file 2017.04.19 18
547 콰이엇 스카이 코커스 연방하원의원들, 퀸즈북동부 항공기소음 주민건강 조사해야 주장 file 2017.04.19 16
546 4월 19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주등록금면제프로그램비판,뉴욕시티켓환불늑장비난,베이사이드차량화재망사고) file 2017.04.19 24
» 뉴욕시 공원내 경범죄 처벌 축소 추진 file 2017.04.19 19
544 4월 19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04.19 16
543 뉴욕시의회, 트럼프 반이민행정명령 뉴욕시경제 악영향 대책마련위한 공청회 개최 file 2017.04.18 28
542 트럼프, 오바마 이민정책이 갱단형성했다주장, 이민자 단속 강화시사 file 2017.04.18 17
541 뉴욕시 스몰비즈니스국, 이민자 사업주 위한 새 안내서 한국어로 발간 file 2017.04.18 22
540 뉴욕한인회 동포간담회-한인회회칙변경, 재외선거참여독려, 동해병기청원서운동 file 2017.04.18 23
539 뉴욕시내 담배가게 스타벅스보다 30배 많아. 대부분 학교근처에 위치 file 2017.04.18 22
538 4월18일 뉴욕일원로컬뉴스(와잇스톤익스프레스웨이교통사고,나이지리아출신전UN직원은행강도,낫소카운티변호사22명의뢰인합의금가로채,가버너스아일랜드직행페리) file 2017.04.18 13
537 미국인 60% '부자들 세금 덜 낸다' 현행 세제 불공평하다고 느껴 file 2017.04.18 18
536 4월 18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04.18 13
535 날씨 따뜻해지며 노인 실종 늘어,지난 일주일새 플러싱서 한인노인 두명 실종보고 file 2017.04.17 2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