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우편투표법 때문에 뉴저지주가 혼란에 빠졌습니다. 지난 8월 법이 개정되면서 지난 선거에서 우편투표를 신청했던 사람은 신청을 해지하지 않는 이상 계속 우편투표를 하게 됐습니다. 중간선거를 세 달 남겨두고 투표법을 바꿔 시민들은 물론 선거를 관리하는 공무원도 입장이 난처해졌습니다. 차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우편투표 법이 뉴저지주 전역에 혼란을 야기하고 있습니다.

 

필 머피 주지사는 지난 8월 우편투표 법을 개정하는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녹취}

 

이에 따라, 지난 선거 때 우편투표를 신청했던 유권자는 이후 선거에서 따로 신청하지 않아도 우편투표를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현장투표를 하고 싶을 때는 미리 우편투표 신청을 해지해야 합니다.

 

투표법이 선거일을 겨우 세 달 앞두고 바뀐 상황에서, 자신도 모르게 투표권을 박탈 당하는 불상사가 일어날 가능성이 농후하다는 비판이 나왔습니다. 지난 선거에서 우편투표를 신청했지만 법이 개정된 사실을 알지 못하고 이번 선거에서 투표장으로 향하는 경우입니다. 최근 주 차원에서 유권자에게 법 개정을 알리는 편지를 발송했지만 유권자들의 혼란을 불식시키기에는 역부족이라는 지적입니다.

 

주내 공화당원들의 비판이 거셉니다. 데클런 오스캔런(Declan O’Scanlon) 주 상원의원은 법 개정으로 인한 투표 시스템의 적법성에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오스캔런 의원은 “투표장에 왔는데 투표할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될 때마다 시민들은 분노할 것”이라며, “시민들은 불법적인 일이 벌어지고 있다고 의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공화당 출신의 먼마우스 카운티 의회 클럭(Monmouth County Clerk) 크리스틴 핸런(Christine Hanlon)은 이달 22일에 우편투표용지를 발송해야 하는데 그 전까지 우편투표 신청자를 가려 내야 하는 등 업무가 과중하다고 토로했습니다.

 

머피 행정부는 법이 개정되면서 투표율이 올라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지만, 복수의 지역 언론은 유권자들이 받을 영향에 대해서 정확히 알 수 없다는 전망을 내놨습니다.

 

뉴욕 라디오 코리아 뉴스, 차승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257 이번 뉴욕주 민주당 예비선거 진보성향 활약, IDC 몰락 file 2018.09.14 21
4256 시민권 취득한 한국인 2014년부터 계속 증가중 file 2018.09.14 39
4255 뉴욕가정상담소, 가정폭력 피해자 셸터 '무지개의 집'기금 모금 일일밥집 행사열어 file 2018.09.14 24
4254 제 38주년 퀸즈한인회 연례만찬 3백여명 참석 성황 file 2018.09.14 23
4253 체포된 NYPD 경찰관들 근무 시간에 성매매 file 2018.09.14 40
4252 NJ 가톨릭 사제 성범죄 피해 핫라인 제보 쇄도 file 2018.09.14 22
4251 9월 14일 뉴욕일원 로컬뉴스 (*스타이브슨트고교서 에스컬레이터 사고로 학생 1명 발가락 절단, *NY〮NJ 등 밥 에반스 소시지 제품 리콜, *뉴욕시 타겟, 기간제 직원 6,500명 뽑는다) file 2018.09.14 20
4250 제 1회 한양마트 캐쉬백 데이 file 2018.09.14 29
4249 15일 16일 양일간 뉴저지 추석 대잔치 열려 file 2018.09.14 45
4248 9월 14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9.14 14
4247 존 리우 4년 만 재대결서 승리, 레티샤 제임스 검찰총장 민주당 후보선출, 쿠오모 3선 눈앞에 file 2018.09.13 46
4246 뉴욕주 예비선거 투표소 현장 연결 2018.09.13 45
4245 오늘(13일) 뉴욕주 예비선거 진행중, 선거 정보 부족 한인 질문 많아 file 2018.09.13 23
4244 주간 뉴저지 타운 소식 file 2018.09.13 27
4243 뉴욕가정상담소 다음달 5일 가정폭력 방지 침묵행진 file 2018.09.13 23
4242 성매매, 불법 도박 조직 운영 도운 현직 NYPD 경찰관 무더기 기소 file 2018.09.13 33
4241 9월 13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브루클린 건설현장서 벽돌 옹벽 무너져 노동자 1명 매몰 돼 *뉴저지주 대학 등록금 수수료 항목 기준수립 법안 추진 *버겐카운티 시민경찰학교 신입생 모집 ) file 2018.09.13 15
4240 뉴욕 뉴저지 한인 인구 동향 file 2018.09.13 91
» NJ 우편투표법 개정 후 첫 선거, 시민들 우왕좌왕 file 2018.09.13 20
4238 NJ 카터릿 시장 후보, SNS에 인종 성차별 글 논란 file 2018.09.13 1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