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뉴저지주 카터릿(Carteret) 시장 선거의 프레드 가투소 공화당 후보가 5년간 사회적 약자를 비하하는 글을 꾸준히 올렸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주장을 제기한 종교 단체는 가투소 후보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내외를 비하하면서 인종차별적, 성차별적 용어를 사용했고, 홀로코스트를 조롱했다며 가투소 후보 것으로 추정되는 SNS 캡쳐본을 공개했습니다. 차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뉴저지주 카터릿(Carteret)의 종교 단체가 지난 주 목요일 기자회견을 열고, 시장 선거에 출마한 “프레드 가투소(Fred Gattuso) 공화당 후보가 성차별, 인종차별, 반유대주의 게시물을 소셜 미디어에 5년간 꾸준히 올렸다”고 주장하며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종교 단체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가투소 후보는 2009년부터 2013년까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에게 흑인 비하 용어인 N단어를 수시로 사용했습니다. 아프리카 케냐로 돌아가라던가, 나치라는 표현도 썼습니다. 영부인인 미셸 오바마도 공격했습니다. “미셸 오바마는 못생긴 남성”이라면서 “나는 우리의 영부인이 트랜스젠더거나 면도한 고릴라(guerilla, gorilla의 오타로 추정)일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적었습니다.

 

이슬람과 유대교에 대한 비난도 서슴지 않았습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을 나치로 표현하면서 “그가 너를 유대인처럼 대하기를 바란다”며 홀로코스트를 조롱했습니다.

 

랍비 아즈리엘 브라운(Azriel Brown)은 “가투소는 자신을 부끄러워해야 한다”며, “그의 공격적인 게시물을 세상에 알리는 것은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가투소 후보는 즉각 반박했습니다. “2008년 이후 페이스북, 트위터 등 모든 소셜미디어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며, 해당 종교 단체가 공개한 자료는 조작됐다고 해명했습니다. 가투소 후보는 조작 음모의 배후로 시장 선거 경쟁 후보인 댄 레이먼(Dan Reiman) 시장을 지목했습니다.

 

존 살로니스(Jon Salonis) 시 공보관(public information officer)은 지역언론 뉴저지닷컴(NJ.com)과의 인터뷰에서 “자료가 조작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뉴욕 라디오 코리아 뉴스, 차승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257 이번 뉴욕주 민주당 예비선거 진보성향 활약, IDC 몰락 file 2018.09.14 21
4256 시민권 취득한 한국인 2014년부터 계속 증가중 file 2018.09.14 39
4255 뉴욕가정상담소, 가정폭력 피해자 셸터 '무지개의 집'기금 모금 일일밥집 행사열어 file 2018.09.14 24
4254 제 38주년 퀸즈한인회 연례만찬 3백여명 참석 성황 file 2018.09.14 23
4253 체포된 NYPD 경찰관들 근무 시간에 성매매 file 2018.09.14 40
4252 NJ 가톨릭 사제 성범죄 피해 핫라인 제보 쇄도 file 2018.09.14 22
4251 9월 14일 뉴욕일원 로컬뉴스 (*스타이브슨트고교서 에스컬레이터 사고로 학생 1명 발가락 절단, *NY〮NJ 등 밥 에반스 소시지 제품 리콜, *뉴욕시 타겟, 기간제 직원 6,500명 뽑는다) file 2018.09.14 20
4250 제 1회 한양마트 캐쉬백 데이 file 2018.09.14 29
4249 15일 16일 양일간 뉴저지 추석 대잔치 열려 file 2018.09.14 45
4248 9월 14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9.14 14
4247 존 리우 4년 만 재대결서 승리, 레티샤 제임스 검찰총장 민주당 후보선출, 쿠오모 3선 눈앞에 file 2018.09.13 46
4246 뉴욕주 예비선거 투표소 현장 연결 2018.09.13 45
4245 오늘(13일) 뉴욕주 예비선거 진행중, 선거 정보 부족 한인 질문 많아 file 2018.09.13 23
4244 주간 뉴저지 타운 소식 file 2018.09.13 27
4243 뉴욕가정상담소 다음달 5일 가정폭력 방지 침묵행진 file 2018.09.13 23
4242 성매매, 불법 도박 조직 운영 도운 현직 NYPD 경찰관 무더기 기소 file 2018.09.13 33
4241 9월 13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브루클린 건설현장서 벽돌 옹벽 무너져 노동자 1명 매몰 돼 *뉴저지주 대학 등록금 수수료 항목 기준수립 법안 추진 *버겐카운티 시민경찰학교 신입생 모집 ) file 2018.09.13 15
4240 뉴욕 뉴저지 한인 인구 동향 file 2018.09.13 91
4239 NJ 우편투표법 개정 후 첫 선거, 시민들 우왕좌왕 file 2018.09.13 20
» NJ 카터릿 시장 후보, SNS에 인종 성차별 글 논란 file 2018.09.13 1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