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특목고 입학 시험 폐지에 대해, 흑인 커뮤니티에서도 반대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에릭 애덤스 브루클린 보로장이, 입학시험 폐지에 대한 입장을 전격 변경했습니다. 애덤스 보로장은 ‘각 커뮤니티의 의견을 수렴해 입장을 바꾸기로 했다’며, 입학시험제를 유지할 것을 빌 드블라지오 시장에 건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에릭 애덤스 브루클린 보로장은 지난 금요일, 중국계 언론 기자들을 보로청으로 초청해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 특목고 입학시험 폐지에 대한 생각을 바꿨다고 밝혔습니다.

 

월드저널과 시노비전(Sinovition) 등 뉴욕일원 중국어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애덤스 보로장은 “당초 특목고 입학시험 폐지를 지지했으나, 학부모와 커뮤니티의 의견을 들은 후 입장을 바꾸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애덤스 보로장은 “시험 폐지안 발표 후 아시안을 포함한 각 커뮤니티의 의견을 들었고, 입학시험폐지 찬성 입장을 바꾸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특목고 입학시험제를 유지할 것을 빌 드블라지오 시장에게 건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애덤스 보로장은 인종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로 특목고 추가 설립을 제안할 예정입니다. 다섯 개 보로 별로 하나씩 5곳의 특목고를 새로 설립해, 시정부가 제시한 대로 각 중학교에서 상위 3%의 학생들을 입학시키는 방안입니다.

 

뉴욕시내 보로장 가운데는 흑인 출신인 애덤스 보로장과 히스패닉계 루벤 디아즈 주니어 브롱스 보로장이 특목고 입학시험 폐지안을 공식 지지한 바 있습니다.

 

특목고 입학시험 폐지에 대한 입법 논의가 내년으로 미뤄진 가운데, 시내 흑인 커뮤니티에서도 반대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영향력 있는 시내 아프리카계 언론인 뉴욕 암스테르담 뉴스(The New York Amsterdam News)는 최근 브루클린텍 흑인 졸업생의 기고문을 실었습니다. 1980년 브루클린텍을 졸업한 조나단 에이드우미(Jonathan Adewumi) 씨는 “자신이 재학할 당시 브루클린텍에는 흑인과 히스패닉계 재학생 비율이 각각 30%였다”며, 시내 특목고의 다양성 문제가 항상 있었다는 주장이 ‘당혹스럽다cringe)’고 썼습니다.

 

에이드우미 씨는 “SHSAT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서, 인종별 성적 격차가 문제라면 “뉴욕주표준시험과 SAT, ACT 등 리전트 위원회의 학업성취도 검사도 모두 없애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2017년 주표준 수학시험을 치른 시내 흑인(1만3천 여명) 가운데 최고 성적인 레벨4를 받은 비율은 2.1%에 불과했다며, 저학년 흑인 학생들의 학업능력을 끌어올리는 것이 문제해결의 핵심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426 6월 13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6.13 24
3425 뉴욕시 반값 메트로카드 타결 환영 file 2018.06.13 37
3424 뉴욕 연방 예비선거 2주 앞, 한인 밀집지역 선거 file 2018.06.13 38
3423 KCS 베이사이드 회관 IDNYC 신청 접수처 열흘간 운영 file 2018.06.13 36
3422 조건부 해지 신청자 영주권 효력연장기간 18개월로 확대 file 2018.06.13 63
3421 뉴욕시 특목고 입시 폐지 지지 정치인 이탈 가속 file 2018.06.13 32
3420 뉴욕주 스포츠도박 허용 내년으로 미뤄질 수도 file 2018.06.13 33
3419 KACF 올해 보조금 수혜기관 12곳 선정 71만달러 지원 file 2018.06.13 23
3418 6월 12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시 학교안전태스크포스 조례안 통과 촉구*복권당첨된 70대 남성, 자택에서 흉기에 찔려 사망한 채 발견*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소재 신축 아파트 서민아파트 신청 접수 시작 file 2018.06.13 24
3417 평화 무드 속 김정은 이미지 메이킹, 인권침해 잊지 말아야 file 2018.06.13 21
3416 월드컵 열기 예년 같지 않아, 뉴욕일원 한인 상권 ‘무덤덤’ file 2018.06.13 51
3415 올해의 여성 사업가 상, 한인 두 명 수상 file 2018.06.13 27
3414 뉴저지 한인교회협의회 주최 호산나전도대회 file 2018.06.13 25
3413 뉴욕시 담뱃값인상, 금연 캠페인 시작 file 2018.06.13 26
3412 6월 12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6.13 19
3411 크리스 정의원 팰팍 시장 민주당 예비선거 승리 확정 file 2018.06.11 191
» 흑인사회도 뉴욕시 특목고 입학 시험 폐지 부정적. 에릭 애덤스 브루클린 보로장 특목고 입장 변경 file 2018.06.11 49
3409 6.12 북미 정상회담 개최, 본사 8시 생중계 file 2018.06.11 37
3408 팰팍 시장 민주당 예비선거 잠정 투표 개표 시작 file 2018.06.11 40
3407 퀸즈 플러싱서 뉴욕시 소환장 대응방법 설명회 file 2018.06.11 4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