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최근 뉴욕시청 앞에서 발생한 택시기사의 자살사건을 계기로, 업계의 구조적 문제를 해결하라는 요구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뉴욕시의회에선 어제(12일) 관련 공청회를 열고 택시업계 제도 개선을 논의했습니다.  최유라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뉴욕시의회는 지난 12일(월요일) 택시리무진국 TLC 제도개선을 위한 공청회를 열었습니다.

 

지난 5일 뉴욕시청 앞에서 한 택시 기사가 생활고로 스스로 목숨을 끊은 뒤 업계에선 개선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공청회가 열리기전 택시기사 수십여명은 TLC의 과도한 단속과 수수료, 불공정 행위 등을 항의하기 위해서 의회 밖에서 밤샘시위를 열기도 했습니다.

 

공청회에서  뉴욕시의회 루벤 디아즈 시니어 의원은 TLC가 기사들의 생존을 어렵게 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아드리아노 애스파일랏 연방하원의원은 좀더 강력한 의견을 내놨습니다.

애스파일랏 의원이 제안한 8가지 개선안엔 TLC를 해체하고, 우버와 같은 차량공유 서비스에 대한 제도개선하는 내용이 포함돼 있습니다.

 

또한 택시 숫자 제한을 요구했습니다.

 

한인 택시 업계도 상황은 어렵기는 마찬가지입니다.

 

한인 택시 업체 무궁화 콜택시는 “한인 택시 업계도 힘든 상태”라며, “우버, 리프트 등 차량 공유 서비스 시장이 커짐에 따라 더 어려운 상황”이라고 고충을 토로했습니다.

 

{녹취}

 

오렌지 콜택시는 “한인 택시업체 운영이 점점 힘들어지고 있다”며, “자체적으로 어플을 제작하는 등 다양한 시도와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지난 5일 스스로 목숨을 끊은 택시 기사 더그 쉬프터는 사망 몇 시간전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장문의 게시글을 올려,  “마이클 블룸버그와 빌 드블라지오, 앤드루 쿠오모 세 명의 정치인이 산업과 생계수단을 파괴했기 때문”이라고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뉴욕 라디오 코리아 뉴스 최유라 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437 뉴욕일원 언론, 기관 여전히 설날 중국명절 표기 많아 file 2018.02.13 39
2436 뉴저지 저지시티 전국에서 가장 다양성 가진 도시 file 2018.02.13 31
2435 평창동계올림픽 미국 방송사 잘못 표기 망신, 시카고 ABC방송 중국식당 체인으로 표기 file 2018.02.13 46
2434 미국 식당 여종업원 대다수가 성희롱 경험 설문조사 file 2018.02.13 35
» 뉴욕시 택시업계 대책 마련 요구 거세, 시의회 공청회 시위 잇따 file 2018.02.13 47
2432 뉴욕시 공립학교 설문조사 한국어 등으로 실시 file 2018.02.13 26
2431 퀸즈 레고팍 여성 등 일당 3명 비자 사기 체포 file 2018.02.13 32
2430 그래피티 예술가들, 퀸즈 파이브포인츠 건물주 상대로 낸 소송에서 6백 7십만 달러 배상받아 file 2018.02.13 39
2429 2월 13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2.13 29
2428 뉴욕주, 독감 예방위해 무료 백신 확대 file 2018.02.12 30
2427 3월 영주권문호, 취업이민 전부문 오픈, 가족이민 소폭 진전 file 2018.02.12 41
2426 뉴저지 한인회, NBC 올림픽중계 일제식민지 미화 망언 규탄 file 2018.02.12 33
2425 뉴욕시, 규정 위반아파트 250채 3970가구 리스트 발표 file 2018.02.12 24
2424 초선 뉴욕시의원 11명중 10명 지역구, 아시안 인구 급증지역 file 2018.02.12 26
2423 뉴욕시 주택위기 불구, 시영 아파트 높은 공실률 활용 못해 비난 file 2018.02.12 26
2422 뉴욕주 검찰, 성추문 와인스틴 소송 file 2018.02.12 28
2421 유명업체 '아이스크림 팩토리' 물사용 랜드로드 퇴거요구 분쟁 file 2018.02.12 27
2420 뉴저지 홀리네임 병원 시니어 엑스포 성황리 열려 file 2018.02.12 31
2419 뉴욕시 차량절도, 브루클린 게이트웨이 쇼핑몰 탑1, 퀸즈선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파크 file 2018.02.12 30
2418 2월 12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2.12 2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