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주차 앱인 스팟앤젤스가 뉴욕시에서 차량 절도가 많이 일어나는 곳을 조사해 발표했습니다. 브루클린의 게이트웨이 쇼핑몰이 가장 위험한 곳으로 꼽혔습니다. 퀸즈에서는 플러싱 메도우코로나 파크 주변에서 차량 절도가 많이 일어났습니다. 송지영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브루클린 이스트 뉴욕지역에 위치한 게이트웨이 쇼핑몰 주차장이 뉴욕시에서 차량 절도가 가장 많이 일어나는 곳으로 조사됐습니다.

 

주차정보 앱인 스팟앤젤스가 발표한 차량절도 발생지역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이 몰 주차장에서는 38대의 차량 절도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어서 쉽쉐드 베이의 숄 파크웨이 3900블록과 워싱턴 헤이츠의 암스테르담 에비뉴와 190스트릿 교차로가 18대씩 도난당해 위험한 지역 2위로 꼽혔습니다.

 

차량 절도 발생 상위 10개 지역에 브롱스가 4곳, 브루클린과 맨하탄이 3곳씩 이름을 올렸습니다.  

 

스팟 엔젤스는 또 주택지구와 보로, 도시수준에서 절도 추세를 살펴봤는데 공원과 그 주변지역에 주차하는 것이 위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원중에는 브롱스의 벤 코틀랜드 파크가 100개 주차공간당 차량 절도가 12.6건 일어나 1위를 차지했습니다. 보로 평균인 2.6개보다 5배정도 많은 것입니다. 퀸즈에서는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 파크에서 주차공간 100개당 3.3건이 발생한 것으로 조사 됐습니다.

 

한편 지난해 보로별 총 절도 건수를 보면 브루클린이 6,263건으로 가장 많았고 브롱스가 6,194건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퀸즈가 5.020건, 맨하탄이 2,370건, 스태튼 아일랜드가 984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송지영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421 유명업체 '아이스크림 팩토리' 물사용 랜드로드 퇴거요구 분쟁 file 2018.02.12 28
2420 뉴저지 홀리네임 병원 시니어 엑스포 성황리 열려 file 2018.02.12 43
» 뉴욕시 차량절도, 브루클린 게이트웨이 쇼핑몰 탑1, 퀸즈선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파크 file 2018.02.12 30
2418 2월 12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2.12 21
2417 뉴욕한인드라이클리너스 협회, 고병건 회장 취임 file 2018.02.11 58
2416 2월 둘째주 금주의 주요뉴스 file 2018.02.10 36
2415 재일교포출신 한인 뉴욕주 암전문의 부부 '불법의약품 무단사용' 혐의 인정.검찰과 50만 달러 합의 file 2018.02.10 55
2414 뉴욕시 소비자 보호국, 무료 세금보고 지원 file 2018.02.10 40
2413 트럼프 임시 예산안 서명, 주요 쟁점 이민이슈 협상은 계속 file 2018.02.10 24
2412 이민세관단속국 과도한 단속 비난, 시민권자 배우자 체포 file 2018.02.10 67
2411 뉴욕시, 은행 3곳 통해 소수계 여성 사업체 4천만달러 지원 file 2018.02.10 29
2410 뉴욕주감사원장실 설행사, 한인 피터킴 공로패 수상 file 2018.02.10 30
2409 뉴욕주 업스테이트 캐츠킬 초대형 카지노개장 2018.02.10 368
2408 낫소카운티 인권국, 뉴욕한인회방문 위안부 소녀상 헌화 file 2018.02.10 23
2407 2월 9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2.10 21
2406 뉴욕시 민사법원 한인 판사 임명, 주인공 조나단 심 변호사 file 2018.02.08 53
2405 다음주 설퍼레이드 앞두고, 플러싱 한중 커뮤니티 관심 당부 file 2018.02.08 54
2404 가야 챔버의 모모랜드 뮤직파티 16일 열려 file 2018.02.08 98
2403 뉴욕시 버스운행 '낙제점'. 지하철 개선도 승객 체감 어려워 file 2018.02.08 42
2402 IRS 세금보고철 맞아 납세자 안내문 발표 file 2018.02.08 6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