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뉴욕일원에 인플루엔자 독감 감염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이번 시즌 들어 첫 어린이 사망사례도 발생했습니다. 노약자와 어린이, 임산부 등은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보도에 이정은 기잡니다.

 

<리포트>

 

뉴욕주 보건국에 따르면 지난 주 주전역의 감염환자가 37%나 급증했습니다. 이번 시즌 첫 어린이 사망환자도 발생했습니다. 당국은 해당 아동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개하지 않았으며, 뉴욕시와 롱아일랜드 지역을 포함하는 다운스테잇 지역이라고만 밝혔습니다. 지난 해 뉴욕주에서는 8명의 어린이가 독감으로 사망했습니다.

 

보건국에 따르면 6일 현재 주전역에서 1만2천280건의 감염사례가 접수됐으며, 3천6백 명 이상의 입원환자가 발생했습니다. 독감시즌은 10월에서 5월까지 이어지며,일반적으로 2월에 절정에 이릅니다.

 

독감 바이러스는 전국적으로 확산하고 있습니다. 연방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인플루엔자유사환자(ILI) 통계에 따르면 특히 뉴욕시와 뉴저지주는 10단계 중에서 7단계인 ‘높음(High)’으로 설정돼있습니다. 환자 연령별로는 뉴욕주의 경우 65세 이상 환자가 가장 많았고 18세 이상 49세 이하가 뒤를 이었습니다.

 

당국은 독감 예방접종을 권장하고 있으며,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의사의 진찰을 받도록 하고 있습니다. 평소 손을 깨끗이 씻는 등 개인위생관리에 신경 써야 하고, 감염이 의심된다면 무리해서 출근하거나 공공장소에 방문하지 말아야 합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177 1월 12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1.12 17
2176 플러싱 한인 뺑소니 사망사고 피의자 50대 한인 여성 체포 file 2018.01.11 242
2175 트럼프,드림액트 상원합의안 거부, 한인사회 드림액트 지지 시위 동참 file 2018.01.11 39
2174 1월 11일 뉴욕일원 로컬뉴스(*22살여성 전철 선로로 추락 중상불구 생명 지장없어*플러싱 범죄율 하락 109경찰서 주민월례회*플러싱 다운타운 부동산개발 이어져*뉴욕주 미성년자 주류구입 단속 강화) file 2018.01.11 26
2173 크리스 정 시의원, 팰팍 시장 선거 도전 '4가지 주요 공약'발표 file 2018.01.11 51
» 뉴욕일원 독감 급증. 첫 어린이 사망환자 발생 file 2018.01.11 53
2171 제프 클라인 뉴욕주상원의원, 성추행 의혹 file 2018.01.11 25
2170 쿠오모 주지사, 2018 여성평등 아젠다 공개 file 2018.01.11 18
2169 누리홀 한국 고전영화 릴레이 상영 file 2018.01.11 44
2168 산수갑산2,리셉션하우스 오는 28일 '2018 웨딩박람회'개최 file 2018.01.11 51
2167 1월 11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8.01.11 17
2166 플러싱 70대 한인여성 뺑소니 사고로 사망 file 2018.01.10 199
2165 연방이민세관단속국 직장단속 강화, 세븐일레븐 급습 21명 체포 file 2018.01.10 48
2164 폭설, 혹한 후 뉴욕시 곳곳 엉망. 뉴욕시 업소 앞 눈 안치운 업주에 벌금 인상 추진 2018.01.10 38
2163 한인 연방하원의원 탄생하나, 에드 로이스 의원 '영 김 전 캘리포니아 주하원의원' 공식 지지 2018.01.10 92
2162 '새해엔 살뺄거야', 운동 다이어트 한인 고객 인기 상승 file 2018.01.10 88
2161 1월 10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시장, 감사원장 화석연료업체 소송계획*박효성 총영사 퀸즈한인회,KCS 방문*뉴욕주 일부지역 홍수예방 당부*팬스테이션 지하통로 균열 논란) file 2018.01.10 28
2160 뉴욕한인직능단체협의회 김일형 신임회장, 세대교체 앞당기겠다 file 2018.01.10 65
2159 뉴욕시 식중독 위험 온라인으로 예측강화, 뉴욕시보건국 옐프,SNS 모니터링 강화 file 2018.01.10 21
2158 뉴욕시 주택압류건수 8년래 가장 높아 file 2018.01.10 2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