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617adddddex.jpg

 

<앵커>최근 각계 각층에서 성추문 사건이 잇따르면서, 직장 내 성폭력 문제가 화두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뉴욕 직장인 4명중 1명은 직장내에서 성폭력을 경험했다는 통계도 있는데요, 뉴욕주검찰은 직장에서 성폭력을 당하지 않도록, 최신 지침을 발표했습니다. 보도에 최동한 기잡니다.

 

<리포트>

최근 각계 각층에서 성폭력 문제가 주요 이슈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뉴욕주 검찰은 수요일(6일), 직장에서 성폭력을 당하지 않도록 법률 정보와 도움과 신고방법을 제공하는 ‘직장내 성폭력, 당신의 권리’란 최신 지침을 공개했습니다.

 

직장내 성폭력은 성별을 근거로 한 채용, 불쾌한 행위, 협박 또는 적대적, 공격적인 근무환경을 조성하는 성적 차별의 한 형태입니다. 괴롭힘은 상사, 동료, 또는 고객 같은 직원이 아닌 경우도 가능합니다.

 

평등고용 기휘 위원회에 따르면 4명중 1명은 직장에서 성폭력을 경험했습니다.

 

에릭 슈나이더맨 뉴욕주 검찰총장은 “최근 몇 달 동안 직장과 여러 기관에서 많은 성폭력 피해가 발생했다며, 뉴욕주민들이 직장에서 성희롱과 관련해 자신의 권리와 대처방법을 돕기 위해 지침을 발표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964년 제정된 연방법에 따라 남성과 여성, 그리고 트렌스젠더 등 성 정체성과 취향에 상관없이 차별은 금지됩니다.

 

성폭력이 신체적, 강제적인 행위를 수반한다면 범죄 행위로 간주되며 경찰에 신고해야 합니다.

 

성폭력 불만 제기에 대해 보복행위는 법으로 금지돼 있으며, 이럴 경우 성폭력에 혐의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근무 조건이 불리하게 바뀐 경우도 보복행위로 간주됩니다.

 

신체분 아니라 언어 성희롱 또한 간과해선 안됩니다.

 

직장에서 성폭력 피해를 당했을 경우 뉴욕주검찰 인권부, 그리고 뉴욕주 인권국으로 신고가 가능합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 뉴스, 최동한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953 12월 7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2.07 18
» 뉴욕주 4명중 1명은 직장내 성폭력 경험, 뉴욕주 검찰 근로자 권리 지침 발표 file 2017.12.06 36
1951 뉴욕과 전국 이민자 단체, 드림액트 촉구 연합 집회 file 2017.12.06 45
1950 성폭력 피해 폭로한 여성들 타임지 선정 올해의 인물 file 2017.12.06 23
1949 뉴욕한인네일협회, 장학생 선발 1월 19일까지 file 2017.12.06 31
1948 KCS,제1회 한인 송년의 밤 개최 file 2017.12.06 27
1947 NYCHA 국장 뉴욕시의회 공청회 출석, 시영아파트 납페인트 허위보고 '실수' 주장 file 2017.12.06 22
1946 뉴욕, 뉴저지 주민들 트럼프 세제개혁안이 시행되면 소득세, 지방세 공제 철폐로 167억 달러의 세금 오를 것으로 전망 file 2017.12.06 33
1945 뱅크오브호프 '호프장학재단'15만달러 장학금 지급 file 2017.12.06 20
1944 12월 6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2.06 19
1943 멜리사마크 비베리토 시의회의장, 차기 의장 변혁 추진할 후보 지지할 것 file 2017.12.05 85
1942 뉴저지 주지사 최저임금 시간당 15달러인상추진, 뉴저지 기업 60% 감원계획 file 2017.12.05 177
1941 메트로폴리탄 박물관, 평창올림픽 맞아 '금강산'주제 특별전 file 2017.12.05 90
1940 12월 5일 뉴욕일원 로컬뉴스(*DACA폐지 항의시위 이어져*무슬림 등 뉴욕시 이민자 트럼프 행정명령 효력이후 동요 *뉴욕시 전철 치어 20대 여성 다리 잃어*뉴욕주 농민 9백만파운드 식료품 기증) file 2017.12.05 86
1939 뉴욕 뉴저지 등 4개주 아시안 유권자 과반수 트럼프 업무수행능력 부정적평가 file 2017.12.05 67
1938 컬럼비아 의대 졸업생 모교에 2억5천만 달러 기부,의대생 학자금 부담 덜듯 file 2017.12.05 96
1937 센트럴팍에서 크리스마스 시즌 다양한 체험행사열려 file 2017.12.05 55
1936 플러싱 메인스트릿 역 휴대전화 날치기 범 공개수배 file 2017.12.05 76
1935 뉴저지 버겐카운티 민주당 한인 시의원 8명, 버겐아카데미 인종차별 교사 해임 요구 file 2017.12.05 60
1934 론김 의원 4선위한 한인후원행사 file 2017.12.05 7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