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317A.jpg

 

<앵커>연방하원의 세제개혁안이 이번 주 내로 표결에 부쳐질 예정입니다. 표결을 앞두고, 뉴욕일원에서는 공화당의 세제개혁안을 저지하려는 움직임이 본격화 됐습니다. 뉴욕의 선출직 정치인들은 어제(12일), ‘대다수의 납세자에게 피해를 주게 될 것’이라며 법안 통과를 반대했습니다. 이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일요일 시청에서 열린 집회에는 빌 드블라지오 시장을 비롯해, 척 슈머 연방 상원의원, 커스틴 질리브랜드 상원의원, 하킴 제프리 하원의원 등이 참석했습니다.
 
슈머 상원의원은 새 법안의 지방세 공제 폐지 내용이 특히 뉴욕과 뉴저지 납세자들에게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하게 될 걸로 봤습니다. 그는 “공화당 세제개혁안이 뉴욕과 뉴저지의 심장부에 비수를 꽂게 될 것”이라며 강도 높게 비판했습니다.
 
{녹취}
 
질리브랜드 상원의원은 “세제개혁안은 서민과 중산층의 세금감면을 줄이는 불공평한 방안”이라며, “기업을 위한 가장 노골적인 법안”이라고 꼬집었습니다.
 
{녹취}
 
뉴욕과 뉴저지의 공화당 하원의원은 15명으로, 슈머 의원에 따르면 이들의 표가 의회 통과여부를 결정하게 될 전망입니다. 그러나 현재 15명 중 피터 킹과 리 젤딘, 댄 도노반, 리오나드 렌스 등 4명만 세제개혁안의 주요 공제 내용에 반대의사를 밝힌 상탭니다.
 
한편 공화당 의원들은 새 법안이 중산층 이하 서민들의 세금부담을 낮춰준다는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실제로 법안에 따르면 표준공제액이 기존의 2배 가까이 늘어나, 개인은 1만2천 달러, 부부는 2만4천 달러로 상향조정 됩니다. 세제개혁안이 통과되면 뉴욕시내 납세자 390만 명 가운데 310만 명이 평균 1천 달러 가량의 세금을 감면 받게 될 전망입니다. 대신 76만 명은 평균 5천 달러에 달하는 세금을 더 내게 됩니다. 또한 뉴욕시 납세자 120만 명이 주와 시에 내는 소득세와 판매세, 재산세에 대한 공제는 부분적으로 또는 완전히 폐지됩니다.
 
반면 민주당은 이번 세제개혁안이 기업과 부자들을 위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공화당 하원의 법안에 따르면 최상위 계층에 대한 상속세를 폐지하고, 세무조사 건수는 현행 7번에서 4번으로 줄입니다. 반면 상원의 법안은 세무조사 7번을 유지하고, 상속세만 부분적으로 폐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또한 공화당 상하원 모두 시행시점에만 차이가 있을 뿐, 법인세를 현행 35%에서 20%로 낮추는 방안을 공동으로 추진 중입니다.

 
상원과 하원의 세제개혁안은 세부적인 내용에서 다소 차이가 있습니다. 하원에서는 이번 주 목요일, 해당 법안을 표결에 부칠 예정입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856 11월 16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16 58
1855 뉴욕시 서민임대아파트 30만가구 확보 '하우징 뉴욕 2.0'공개 file 2017.11.15 99
1854 뉴욕시당국 세탁업 신규 면허 '런드리 라이센스 취득 '유예기간 6개월 부여 file 2017.11.15 69
1853 박은하 공공외교 대사 평창 동계 올림픽 한인사회 관심 당부 file 2017.11.15 75
1852 뉴욕시 스몰비즈니스국 등 12개 기관 플러싱서 소상공인 규정 설명회 file 2017.11.15 61
1851 이번주 토요일 퀸즈 하프마라톤 대회 플러싱서 열려 file 2017.11.15 55
1850 11월 15일 뉴욕일원 로컬뉴스(*MTA 뉴욕시 모든 역 고객 서비스 전담직원 배치*낫소카운티 스쿨버스 노조 파업 장기화 전망*플러싱 고교 교직원 전면 교체) file 2017.11.15 54
1849 재외동포 재단 한인단체 지원금 신청 접수 file 2017.11.15 55
1848 뉴욕시 뺑소니 사고 경보 추진, 조례안 내일 표결 file 2017.11.15 54
1847 본사 뉴욕라디오 코리아, '해외 한국어 방송인 대회'라디오 부문 대상 file 2017.11.15 53
1846 11월 15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15 49
1845 2017 뉴욕시 악덕 집주인 명단 발표. 한인 김 모씨 2년 연속 순위권 file 2017.11.14 86
1844 펜스테이션 내년 1월부터 5월까지 또 트랙 수리 file 2017.11.14 53
1843 뉴욕주 상업용, 주거용 빌딩 에너지 효율 향상 이니셔티브 발표 file 2017.11.14 53
1842 11월 14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시 재정국 주차티켓 50만건 취소, 환불조치 *뉴저지 80대 한인여성 성추행 20대 히스패닉 용의자 체포*론김 터키 나누기 행사*뉴저지주 클립튼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전국 93위) file 2017.11.14 57
1841 11월 14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14 44
» 뉴욕 선출직 정치인들 공화당 세제개혁안 반대 file 2017.11.13 44
1839 뉴욕시 아동복지 문제 여전. 플러싱 조기교육등록율 하락. 과밀주택 아시안 1위 2017.11.13 52
1838 12월 영주권 문호, 취업이민 전 부문 오픈, 가족이민 소폭 진전 file 2017.11.13 55
1837 11월 13일 뉴욕일원 로컬뉴스(*뉴욕시 공공장소 테러경계 강화*브루클린 이슬람 사원 훼손 아시안 남성 수배*낫소카운티 스쿨버스 노조파업 장기화*퀸즈 셀렉트버스 2개 노선 신설) file 2017.11.13 5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