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본선거를 하루 앞둔 오늘(6일)은 뉴욕주 여성들이 참정권을 얻어낸 지 100주년 되는 날입니다. 민주주의와 유권자 권리에 대해 다시 생각하는 계기가 되고 있는데요. 그런데 뉴욕시의 유권자 권리보호는 엉망이란 감사결과가 나와, 비난이 일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정은 기잡니다.
 
<리포트>
 
1917년 11월 6일. 뉴욕주 여성들은 처음으로 투표소에서 한 표를 행사했습니다. 70년 전인 1848년, 업스테잇인 세네카폴스에서 세계 최초의 ‘여성권리대회’가 열린 이후, 뉴욕주 여성들은 3세대에 걸쳐 투쟁한 끝에 소중한 참정권을 얻어냈습니다.
 
뉴욕주 여성에게 참정권이 부여된 지 100년이 됐지만, 유권자 권리와 평등한 정치참여에 대한 과제는 여전히 남아 있습니다. 현재 연방의회내 여성 의원 비율은 20% 미만이고, 아시안 등 소수계 인종의 정치참여 또한 제약을 받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선거철마다 한인 등 소수계 커뮤니티 내에서 적극적인 투표참여를 강조하는 것도, 정치적 차별을 극복하고 권리를 지키기 위해서는 투표권 행사가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뉴욕시에서는 유권자에 대한 권익 보호가 엉망이라는 감사 결과가 나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시 감사원장실이 발표한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시내 투표소의 90%에서 ‘심각한 문제’가 하나 이상 있었던 걸로 나타났습니다.

 
스캇 스트링어 감사원장은 지난 금요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무능한 선거관리위원회(BOE)가 주민들의 권리를 박탈했다’고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녹취}
 
보고서는 지난해 대선을 포함한 3번의 선거에서, 시내 156개 투표소를 대상으로 벌인 감사를 토대로 작성됐습니다. 그 결과 76%의 투표소에서 인력이 부족했고, 약 30%는 장애인 유권자에 대한 지원을 하지 않았습니다. 투표기는 10대 중 1대 꼴로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습니다. 또한 스페인어와 러시아어가 주요 언어인 지역에 중국어 통역관 세 명이 배치된 경우도 있었고, 투표소 내 직원의 17%는 명확한 직무 없이 시간만 보냈습니다.
 
한편 뉴욕시 선관위에서는 ‘해야 할 모든 일을 하고 있다고 말하지는 않겠다’며 투표소 관리에 문제가 있다는 점을 인정했습니다. 그러나 ‘선관위에서는 투표와 관련해 감사원장실과 적절히 협력해왔으며, 상황에 따라 필요한 조치들을 취하고 있다’고 해명했습니다.
 
뉴욕라디오코리아 뉴스, 이정은입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의 기사와 사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NY Radio Korea ALL RIGHT RESERVED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823 11월 9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09 24
1822 이번 본선거 민주당 선전, 뉴저지 주지사, 낫소카운티, 웨체스터 카운티장 전원 민주당으로 교체 file 2017.11.09 33
1821 뉴저지 호보큰 시장, 에디슨시 교육위원선거 아시안 인종 비하 흑색선전 불구 당선 file 2017.11.09 25
1820 북부플러싱 주택 연쇄 빈집털이 피해. 경찰 50대 남성 용의자 공개수배 file 2017.11.09 32
1819 뉴욕시 각종 사업체 규정 플러싱 설명회 오는 15일 열려 file 2017.11.09 35
1818 11월 8일 뉴욕일원 로컬뉴스(엘리자베스 크라울리의원 133표차 패배, MTA직원 취객 함부로 끌어내려 논란, 구세군 자선냄비 모금활동 시작) file 2017.11.09 21
1817 기아자동차, 아시안 미디어 NBA나잇행사열어 file 2017.11.09 22
1816 11월 8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09 18
1815 [본선거결과]필 머피 뉴저지 주지사 당선, 빌 드블라지오 뉴욕시장 재선, 재니 정 후보 뉴저지주 하원 입성 실패 file 2017.11.08 47
1814 오늘(7일)뉴욕 뉴저지 본선거, 한인 투표 저조 file 2017.11.07 32
1813 오늘 본선거, 시정부가 고용한 투표소 통역인력 논란 file 2017.11.07 19
1812 홀리데이 쇼핑시즌 시작. 한인업계 특수 기대 file 2017.11.07 24
1811 뉴욕주 저소득층 난방비 보조금 신청받아 file 2017.11.07 32
1810 11월 7일 뉴욕일원 로컬뉴스( *스태튼아일랜드 교통사고 10대 두명 사망*DNAinfo와 gothamis 전직 직원 사측 규탄시위*아스토리아  신축아파트 서민유닛 접수*평창대관령음악제 뉴욕서 열려) file 2017.11.07 22
1809 11월 7일 저녁 헤드라인 뉴스 file 2017.11.07 23
1808 플러싱 아시안 여성 대상으로 한 자전거 날치기 피해 이틀새 3건 file 2017.11.06 44
1807 내일(7일)뉴욕,뉴저지 본선거, 각 후보들 투표 참여 독려 file 2017.11.06 18
» 뉴욕주 여성 참정권 부여 100주년. 뉴욕시 투표소 관리는 엉망 file 2017.11.06 22
1805 11월 6일 뉴욕일원 로컬뉴스(*가정폭력 성폭력, 인신매매피해 시 유급병가 적용*비번 뉴욕시경찰관 총기 사망사건 무죄 평결*퀸즈서 어린이 대상 상습 성기노출 남성 공개 수배) file 2017.11.06 20
1804 총기 범죄 우려 급증 불구, 뉴욕시 총기범죄는 감소세 file 2017.11.06 2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